푸마, 2017 S/S '리한나 컬렉션' 2차 라인업 공개

파리패션위크에서 선보인 '리한나 컬렉션', 스포츠 스타일에 로코코풍 패션 접목해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17.04.11 11:50  |  조회 1219
/사진제공=푸마
/사진제공=푸마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푸마가 2017 봄∙여름 시즌 '푸마 바이 리한나 컬렉션'(FENTY Puma by Rihanna, 이하 '리한나 컬렉션')의 2차 라인업을 오는 13일 출시한다.

'리한나 컬렉션'은 푸마의 스포츠 스타일에 마리 앙투아네트로 대표되는 18세기 프랑스 로코코 풍 패션을 접목했다. 우아하고 화려했던 고전 왕실의 아름다움을 푸마만의 스트리트 스타일로 재해석한 것이 특징이다. 2017 봄·여름 시즌 파리 패션위크 런웨이를 장식하며 주목을 받았다.

'리한나 컬렉션'의 2차 라인업은 △스니커즈 라인 △의류 라인으로 구성됐다.

'리한나 컬렉션' 스니커즈 라인/사진제공=푸마
'리한나 컬렉션' 스니커즈 라인/사진제공=푸마
'스니커즈 라인'은 관능적인 느낌을 자아내는 '뮬 힐'(Mule Heel)과 유니크한 매력의 '스니커 부츠 스트랩'(Sneaker Boot Strap)이 출시됐다.

'뮬 힐'은 스니커즈와 하이힐이 결합된 스니커힐(Sneaker Heels)이다. 4인치 힐에 스웨이드 '폼스트라이프'(Formstripe)와 리한나 패치 장식이 돋보인다. 어퍼 부분엔 부드럽고 고급스러운 가죽이 적용됐으며, 날렵한 앞코와 '레이스 업'(Lace-up) 스타일로 연출됐다.

'스니커 부츠 스트랩'은 '2017 리한나 컬렉션'의 두 번째 부츠다. 높은 통굽과 어퍼 부분에 탈착 가능한 벨크로 스트랩, 메시 소재를 활용해 스포티한 감성을 자아낸다. 또한 어퍼와 벨크로 스트랩 부분엔 광택 있는 새틴 소재로 쿨하고 활동적인 멋을 더했다.

'리한나 컬렉션' 의류 라인/사진제공=푸마
'리한나 컬렉션' 의류 라인/사진제공=푸마
'의류 라인'엔 '오버사이즈 크루넥 티셔츠' '슬리브 타이 스웨트셔츠' 'LS그래픽 후디' 등이 포함됐다.

'오버사이즈 크루넥 티셔츠'는 긴 기장과 라인이 넉넉한 오버사이즈 디자인으로 편안한 핏감을 제공한다. 아플리케(appliqué, 다른 천이나 가죽으로 모양을 내어 깁거나 붙이는 기법) 기법으로 처리된 'FENTY PUMA' 그래픽이 더욱 고급스러운 느낌을 낸다.

'슬리브 타이 스웨트셔츠'는 소매와 팔 부분을 끈으로 묶어 연결될 수 있도록 디자인됐다. 양쪽 소매를 묶거나 풀어 자유분방하고 에지 있는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다.

'LS그래픽 후디'는 넉넉한 사이즈로 편안한 착용감의 후드티셔츠다. 플리스 소재로 착용감이 부드러우며, 후드에 푸마 그래픽을 자수로 놓아 스트리트 감성을 더했다.

한편 푸마의 '리한나 컬렉션' 2차 라인업은 13일부터 만나볼 수 있다. '스니커즈 라인'은 분더샵, 비이커, 온더스팟 등에 출시되며, 의류와 악액세서리 라인은 분더샵과 푸마 매장에서만 판매될 예정이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