랑콤, 메이크업 팔레트 '미드 나잇 인 파리 클러치' 한정 출시

랑콤 x 캐롤린 드 메그레 콜라보레이션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17.05.18 11:51  |  조회 1918
/사진제공=랑콤
/사진제공=랑콤
글로벌 뷰티 브랜드 '랑콤'이 프렌치 시크의 아이콘 캐롤린 드 메그레(Caroline de Maigret)와 콜레보레이션한 메이크업 멀티 팔레트 '미드 나잇 인 파리 클러치'를 한정 출시한다고 18일 전했다.

랑콤은 지난 2015년 캐롤린 드 메그레와의 협업을 통해 '파리지엔 클러치'를 출시한 바 있다. 이번 콜라보레이션 제품 '미드 나잇 인 파리 클러치'는 화려하면서도 절제된 아름다움이 느껴지는 파리의 밤에서 영감을 받았다.

멋스러운 실버 가죽 케이스에 짙은 블루 컬러의 리본과 '랑콤 로즈'를 새긴 실버 버클로 포인트를 더했다. 클러치처럼 패션 아이템으로 활용하기에도 좋다. 캐롤린 드 메그레가 직접 케이스 디자인에 참여했다.

랑콤의 미드 나잇 인 파리 클러치는 아이섀도 4종과 아이 하이라이터 1종, 아이라이너 3종과 크림 블러셔 1종 및 듀얼 브러시 2종으로 구성돼 있다.

아이섀도는 깊고 그윽한 눈매를 만들어주는 블루와 그레이 계열의 컬러 4종으로 이뤄졌다. 조명에 따라 반짝이는 실버 글리터 타입의 아이 하이라이터를 함께 담아 대담하고 매혹적인 팜므파탈 룩 연출을 돕는다.

/사진제공=랑콤
/사진제공=랑콤
3가지 색상의 아이라이너는 파우더 타입으로 제작돼 브러시에 소량의 물을 묻혀 사용하면 선명하고 또렷한 눈매로 표현할 수 있다. 함께 구성된 크림 블러셔는 톤 다운된 핑크 컬러로, 시크한 메이크업에 생기를 부여해 줄뿐만 아니라 립 메이크업에도 사용 가능해 활용도가 높다.

랑콤 브랜드 관계자는 "블루와 그레이 등의 컬러 조합을 담아 썸머 파티나 뮤직 페스티벌에서 주목 받을 수 있는 메이크업을 연출할 수 있고 스타일리시하면서 세련된 디자인의 케이스는 패션아이템으로 활용하기에 손색이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랑콤의 한정판 메이크업 멀티 팔레트 '미드 나잇 인 파리 클러치'는 18일부터 신세계백화점에서 단독 출시된다. 가격은 11만원대.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