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올리브영, 임산부 배려 캠페인 전사적 실시

임신한 직원에 선물세트·임산부 배지 전달…CJ그룹, 출산지원금·보육시설 운영 등 가족친화경경

머니투데이 배영윤 기자  |  2017.06.13 10:56  |  조회 1274
올리브영 '임산부 배려 캠페인'/사진제공=CJ올리브네트웍스
올리브영 '임산부 배려 캠페인'/사진제공=CJ올리브네트웍스

CJ올리브네트웍스가 운영하는 헬스앤드뷰티스토어 올리브영이 '임산부 배려 캠페인'을 시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올리브영은 임산부의 건강한 출산을 위해 본사 근무자뿐만 아니라, 매장 직원 등 올리브영 전 직원을 대상으로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 부서나 매장에 임산부가 생기면, 모든 구성원이 지켜보는 가운데 해당 조직장이 직접 찾아가 임산부 배지를 달아주고 선물세트와 함께 회사 차원의 축하 메시지를 전달하도록 했다.

유지은 올리브영 동부이촌점장은 "임신 초기에는 겉으로도 잘 드러나지 않는데 배지를 착용하고 난 뒤엔 고객들도 먼저 알아봐주시고 배려해주는 것에 안심이 된다"며 "회사 차원에서 임신의 중요성을 먼저 알아주고 축하해준다는 점이 고맙게 느껴졌다"고 말했다.

회사 측은 이 캠페인을 통해 임산부는 동료들로부터 심리적 지지와 자발적 배려를 얻을 수 있고 임산부 배지를 착용한 매장 직원은 동료뿐만 아니라 고객들로부터도 배려 받을 수 있는 긍정적인 효과가 있다고 설명했다.

올리브영 관계자는 "올리브영의 경우 여성 직원 비율이 70%에 달하는 만큼, 앞으로도 여성들이 일하기 좋은 기업을 만들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CJ그룹은 여성직원 본인 출산 시 본인 부담금 10만원 이상 발생하는 의료비를 비롯해 난임부부 시술비 등을 지원하고 있다. 육아 부담 감소 및 업무 몰입도 향상을 위해 직장 내 보육시설과 임신 기간 중 단축근로 제도를 운영하는 등 가족친화경영을 지속하고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