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프렌즈, 美 뉴욕 타임스퀘어에 정규 스토어 열었다

라인 뉴욕 증시 상장 1주년 맞아 대형 스토어 오픈…북미 지역의 첫 스토어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17.08.01 11:41  |  조회 2818
/사진제공=라인프렌즈
/사진제공=라인프렌즈
글로벌 캐릭터 브랜드 라인프렌즈가 8월1일 아시아 캐릭터 브랜드 최초로 뉴욕 타임스퀘어에 대형 정규 스토어를 오픈했다.

미국, 중국, 일본, 대만을 비롯한 전 세계 11개국에서 다양한 콘셉트의 스토어를 운영해 온 라인프렌즈는 뉴욕 스토어 오픈을 통해 북미 시장 진출의 포문을 여는 동시에 본격적인 글로벌 시장 진출 가속화에 나선다.

라인프렌즈 플래그십 스토어 뉴욕점(이하 라인프렌즈 뉴욕점)은 총 430㎡(약 130평)에 달하는 대규모 매장이다. 뉴욕 타임스퀘어 1515 브로드웨이에 위치하고 있다.

1515브로드웨이는 하루 유동 인구만 33만 명에 달하는 관광 명소이다. 뮤지컬 라이언킹 공연장으로도 잘 알려져 있다.

/사진제공=라인프렌즈
/사진제공=라인프렌즈
라인프렌즈 뉴욕점은 각 캐릭터 룸을 배치해 방문객들이 직접 경험하고 즐길 수 있도록 구성했다. 또한 현지에서만 판매하는 뉴욕 에디션 26종과 북유럽 스타일의 콜라보레이션 제품 및 캐릭터 상품 등 약 440여 종의 아이템을 판매한다.

라인프렌즈는 플래그십 스토어 뉴욕점을 최고의 상권이자 문화 트렌드의 중심지인 뉴욕을 방문한 전 세계인들에게 사랑받는 명소로 자리매김 하겠다는 계획이다.

특히 라인프렌즈 뉴욕점의 사전 오픈을 시작한 지난달 21일부터 30만명 이상이 방문했을 뿐 아니라, 오픈 첫날부터 매장 안이 발 디딜 틈이 없을 정도로 붐비는 등 현지의 뜨거운 기대를 실감케했다.

라인프렌즈 뉴욕점은 타임스퀘어 내 대형 LED 전광판으로 스토어 오픈 및 라인 뉴욕 증시 상장 1주년을 축하하는 옥외 광고를 진행했다. 이 외에도 매장 외부의 디지털 사이니지(Digital Signage)에는 시즌별 신규 제품과 새로운 브랜드 콘텐츠를 소개해 전 세계인의 이목을 끌었다.

/사진제공=라인프렌즈
/사진제공=라인프렌즈
라인프렌즈 관계자는 "이번 라인프렌즈 플래그십 스토어 뉴욕점 오픈은 라인의 뉴욕 증시 상장 1주년을 기념함과 동시에 라인프렌즈의 글로벌 시장 확장의 가속화를 의미하는 행보다"라며 "영화, TV 콘텐츠 중심의 캐릭터가 아닌 디지털 미디어에서 출발한 캐릭터가 문화 트렌드의 중심인 뉴욕에 진출한다는 것에서 큰 의미를 가진다"라고 말했다.

더불어 "앞으로도 라인프렌즈는 국경 및 언어 장벽이 없는 캐릭터 비즈니스의 특장점을 앞세워 글로벌 캐릭터 브랜드로 도약하기 위해 새롭고 다양한 도전을 펼쳐 나갈 것이다"라고 전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