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운전사, 개봉 첫날부터 '군함도' 제쳐…박스오피스 1위

머니투데이 스타일M 김지현 기자  |  2017.08.03 10:01  |  조회 1191
/사진=쇼박스, 씨제이이앤엠
/사진=쇼박스, 씨제이이앤엠
영화 '택시운전사'가 개봉과 함께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했다.

지난 2일 개봉한 '택시운전사'는 개봉 당일 69만8012명을 동원하며 1위를 기록했다. 사전 유료시사회를 더한 누적 관객수는 78만4725명으로 1446개 스크린에서 7068번 상영됐다.

지난달 26일 개봉한 영화 '군함도'는 같은 날 24만8064명(누적 518만5491명)을 모았다. 1위 자리를 유지하던 군함도는 스크린 수 1108, 상영횟수는 4919번을 기록하며 2위로 내려갔다.

현재 대결 구도로 재편된 '택시운전사'와 '군함도'의 상영 점유율은 각각 38.4% 26.7%에 이른다. 두 편의 영화가 극장 상영의 65%를 차지하고 있는 셈이다.

한편 3위는 애니메이션 '슈퍼배드3'가 차지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