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잠사' 수지, "시크부터 러블리까지"…팔색조 매력 '심쿵'

머니투데이 스타일M 김지현 기자  |  2017.11.15 08:01  |  조회 1225
/사진=하이컷
/사진=하이컷
가수 겸 배우 수지가 청초한 매력을 담은 화보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지난 14일 스타 스타일 매거진 '하이컷'은 수지와 함께한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 속 수지는 사랑스러운 겨울 스타일링을 연출한 모습이다.

풍성한 패딩 점퍼를 입은 수지는 화이트 라이닝이 돋보이는 블랙 레깅스에 니하이 부츠를 매치해 시크한 분위기를 냈다.

수지는 빨간색 패딩 점퍼와 오렌지레드 립 메이크업으로 화사한 느낌을 배가했다.

/사진=하이컷
/사진=하이컷
네이비 컬러의 골지 니트를 착용한 수지는 스키니핏의 블랙 데님 진과 펌프스를 매치해 성숙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수지는 네이비 발 토시를 착용해 포인트를 더했으며, 물에 젖은 듯한 브라운 웨이브 헤어스타일을 연출해 고혹적인 매력을 발산했다.

다른 화보 속 수지는 그레이 컬러의 골지 니트 원피스에 블랙 후드 티셔츠를 레이어드하고 사랑스러운 캐주얼 룩을 선보였다.

/사진=하이컷
/사진=하이컷
이어진 인터뷰에서 수지는 SBS 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에서 기자 역할을 완벽히 소화한 소감을 전했다.

'기자 대역설'이 나온 것에 대해 수지는 "현직 방송 기자 분께 도움도 받고 혼자 계속 연습했다. 기자들은 예쁘게 말하는 것보단 정확하게 일정한 톤으로 말하지 않나. 나는 워낙 엠씨나 나레이션을 많이 하다보니까 톤 자체에 높낮이가 심하더라"라며 "자주 나오는 '구속', '검찰' 이런 단어는 따로 연습하기도 했다"라고 밝혔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