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리터리와 스포티즘의 조화…'참스' 2018 F/W 컬렉션

2018 F/W 헤라서울패션위크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18.03.27 19:35  |  조회 6463
/사진제공=2018 F/W 헤라서울패션위크
/사진제공=2018 F/W 헤라서울패션위크
패션 브랜드 '참스'(CHARM'S)가 'SPEED'(스피드)를 주제로 한 새 컬렉션을 공개했다.

지난 23일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열린 '2018 F/W 헤라서울패션위크'에서는 디자이너 강요한의 '참스' 컬렉션이 공개됐다.

참스는 이번 시즌 'SPEED'(속도)를 주제로 했다. 급변하는 시대적 흐름에 지친 사람들이 어쩔 수 없이 그 속도에 순응하며 트렌드를 따르는 모습에 영감을 받았다.

/사진제공=2018 F/W 헤라서울패션위크
/사진제공=2018 F/W 헤라서울패션위크
노란색 레이싱 트랙처럼 연출된 런웨이에는 사자춤이 아닌 레오퍼드 춤이 오프닝에 올랐다. 이어 등장한 모델들은 노란색 바탕에 레오퍼드 무늬가 그려진 아이템을 착용하고 성큼성큼 런웨이를 밟았다. 장윤주 박성진 이혜승 안아름 진정선 안승준 등 인기 모델들이 줄을 이었다.

/사진제공=2018 F/W 헤라서울패션위크
/사진제공=2018 F/W 헤라서울패션위크
참스의 이번 컬렉션에는 드레시한 슈트는 물론 스포티한 패딩 점퍼 등이 다양하게 구성됐다. 여기에 레오퍼드는 포인트로는 물론 전체적인 아이템으로 등장했다.

전면에 레오퍼드와 레터링이 프린트된 검은색 재킷에는 이너 셔츠로, 올블랙 스커트 차림에는 머플러로 레오퍼드 프린트를 가미했다. 모자부터 부츠까지 온몸에 레오퍼드 아이템을 착용하기도 했다.

/사진제공=2018 F/W 헤라서울패션위크
/사진제공=2018 F/W 헤라서울패션위크
밀리터리 무드와 스포티즘이 만난 이번 의상에서는 과감한 절개와 레이어드가 돋보였다. 페이던트 광택의 크롭 티셔츠와 오버사이즈 코트 룩에는 허리에 벨트백을 멨다.

허벅지 위까지 슬릿이 있는 머메이드 스커트에는 검은색 브라탑, 트레이닝 팬츠처럼 옆면에 배색 라이닝을 넣은 가죽 바지에는 시스루 레오퍼드 블라우스를 매치해 강인함과 여성미를 동시에 자아냈다.

/사진제공=2018 F/W 헤라서울패션위크
/사진제공=2018 F/W 헤라서울패션위크
컬렉션 중반에는 차분한 블루 스트라이프와 옐로 그레이 믹스의 체크무늬 의상이 등장했다. 볼캡, 벨트백, 지퍼 장식 롱 드레스 등을 포멀한 정장 아이템과 스타일링해 스포티함을 놓치지 않았다.

/사진제공=2018 F/W 헤라서울패션위크
/사진제공=2018 F/W 헤라서울패션위크
컬렉션의 메인 색상인 옐로와 블랙은 아우터에서도 자주 볼 수 있었다. 모직 코트는 물론 페이크 퍼 장식의 페이던트 랩코트, 스팽글 장식의 퍼 칼라 코트는 소재의 광택으로 화려함을 뽐냈다.

체크무늬 아우터는 허리선까지 살짝 감추는 짧은 기장 또는 무릎 아래까지 내려오는 재킷 또는 트렌치코트 형태로 선보였다.

/사진제공=2018 F/W 헤라서울패션위크
/사진제공=2018 F/W 헤라서울패션위크
참스는 스포츠웨어 브랜드 '카파'와 두 번째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했다. 카파 로고를 전면에 커다랗게 박거나 라이닝으로 연출했다. 이번 협업 라인에는 본래 컬렉션의 밀리터리 무드가 가득 담겼다. 카키와 오렌지 색상을 활용하고, 모델에게 베레를 씌웠다.

카파 협업 라인은 더욱 여성스러워졌다. 몸매를 드러내는 타이트한 스커트 디자인이 많았고 상의는 크롭하거나 짧은 재킷을 매치했다.

특히 의상에는 '魅力'(미력, 매력)이라는 한자를 넣었다. 디자이너 강요한은 브랜드 이름 '참스'에 대해 미력이 있다는 뜻의 '참'(Charm)에 복수형 's'를 붙였다고 설명한 바 있다.

/사진제공=2018 F/W 헤라서울패션위크
/사진제공=2018 F/W 헤라서울패션위크
특히 특수한 종이를 사용한 아이템이 눈길을 끌었다. 보통은 가방을 만드는 특이한 재질의 종이에 탱크나 총, 카파 로고 등을 그려 넣어 질감이 살아있는 옷을 제작했다.

이 밖에도 코듀로이 소재의 점프슈트, 카파 라이닝이 돋보이는 블루종을 허리춤에 묶어 연출한 저지 원피스 등 활동성 좋은 의상을 다수 선보였다.

한편 참스 컬렉션 쇼에는 배우 공승연, 서효림, 한보름, 가수 걸스데이 민아, 나인뮤지스 경리, AOA 찬미, 블락비 유권, 아스트로, 김소혜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