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픽' 널디, 홍대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18.03.30 18:32  |  조회 7198
/사진제공=널디
/사진제공=널디
유니컬처 스트릿 의류 브랜드 '널디'(Nerdy)가 30일 홍대 플래그쉽 스토어에서 고객 행사 이벤트를 진행한다.

널디는 다른 사람의 시선보다는 '자유' '자신' '정체성'을 생각하는 패션 브랜드다. 마치 자라기 싫은 어린 아이의 마음을 표현한다.

널디는 지난해 가수 아이유, 지코, 강다니엘 등 '핫'한 스타들이 착용하면서 신생 브랜드임에도 완판 행렬을 이끄는 등 화제가 된 브랜드이기도 하다.

지난 29일 오픈한 널디 홍대 플래그십 스토어는 브랜드의 첫 오프라인 매장이다. 단순히 옷을 판매하는 공간을 넘어 자신만의 색깔을 마음껏 표출하는 '널디 보이'의 공간을 직접 경험할 수 있도록 꾸몄다.

널디 홍대 플래그십 스토어는 음악과 패션을 좋아하는 16세 널디 보이가 살고 있는 미국의 한 가정집을 콘셉트로 했다. 일명 '널디-빌'.

/사진=널디, 마아라 기자
/사진=널디, 마아라 기자
매장 곳곳은 거실, 게스트룸, 방 안으로 변신했다. 어린 시절 사진과 가족 사진 등이 선반과 벽에 액자로 장식돼 있었고 책, 농구공, 트로피 등이 책상과 책장에 놓여 널디 보이를 상상하게 했다.

특히 널디 홍대 플래그십 내부에는 곳곳에 옷장을 만들어 옷을 진열해두었다. 2018 S/S 시즌 의상은 'It(Everything) was all a dream'을 주제로 꿈 속 같은 몽환적인 아트워크와 워싱 원단을 사용했다. 한국 한정판으로 제작된 동양적인 패턴의 트랙슈트도 볼 수 있었다.

/사진=마아라 기자
/사진=마아라 기자
매장은 총 3개의 층으로 1층은 널디 카페, 2층은 쇼룸, 3층은 루프탑으로 구성됐다. 옷을 구입하는 이들 외에도 단순히 공간을 즐기기 위해 찾는 이들이 많을 것으로 예상된다.

내부에는 직접 널디 트랙탑을 입고 네컷 사진을 찍을 수 있는 공간도 마련돼 있어 더욱 인기를 끌 것으로 보인다.

/사진제공=널디
/사진제공=널디
한편 30일 널디는 홍대 플래그십 스토어에서 론칭 파티를 진행한다. 이날 공연에는 페노메코, 해쉬스완, 식케이 등 힙한 뮤지션들이 공연을 펼친다.

널디는 온라인 시장을 넘어 홍대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을 시작으로 점차 오프라인 매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