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코스테, 브랜드 창립 85주년 기념 캡슐 에디션 출시

1930년대부터 2000년대까지 시대별 대표 스타일 재해석한 총 13가지 제품 구성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18.05.15 21:21  |  조회 3823
/사진제공=라코스테
/사진제공=라코스테
㈜동일드방레가 전개하는 프랑스 프리미엄 캐주얼 브랜드 라코스테(LACOSTE)가 브랜드 창립 85주년을 축하하며 '85주년 캡슐 에디션'을 선보였다.

라코스테는 전설적인 테니스 선수 르네 라코스테에 의해 1933년 창립됐다. 프렌치 헤리티지와 스포츠 DNA가 담긴 감각적인 컬렉션을 선보여왔다.

85주년 기념 에디션은 1930년대부터 2000년대까지의 각 시대별 대표 스타일을 재해석한 13가지 제품으로 구성됐다. 라코스테는 전통과 혁신을 함께 담아낸 이번 컬렉션을 통해 '시간이 지나도 변함없는 우아함'(TIMELESS ELEGANCE)을 표현했다.

브랜드의 아이콘인 폴로 컬렉션은 과감한 컬러와 패턴, 세련되고 편안한 실루엣을 특징으로 한다. 1930년대를 상징하는 폴로 셔츠는 르네 라코스테가 디자인한 브랜드의 아이콘, L.12.12 폴로 셔츠에서 영감을 받아 선보인다.

40년대에는 스탠드 칼라가 특징인 저지 니트 폴로 컬렉션을, 60년대에는 칼라와 밑단에 컬러 파이핑으로 포인트를 준 풀 버튼 폴로 컬렉션을 선보였다. 80년대의 폴로 셔츠는 경쾌한 마린 무드를, 90년대는 전면 그래픽 프린트와 컬러 블록 디자인으로 화려함을 더했다.

미니멀 그래픽 패턴의 2000년대 제품은 기하학적 패턴의 언발란스 컬러 블록으로 현대적인 세련미와 스포티 무드를 여과 없이 표현했다.

/사진제공=라코스테
/사진제공=라코스테
라코스테는 여성스러운 라인이 강조된 실루엣의 우먼 드레스 라인도 함께 선보였다. 1960년대의 플리츠와 백리스 브이넥, 70년대의 컬러 블록 와이드 스트라이프 패턴, 80년대의 허리 라인을 강조해 캐주얼한 총 3가지 스타일의 드레스 컬렉션을 만나볼 수 있다.

이박에도 빈티지 라코스테 로고가 새겨진 피케 코팅 캔버스와 컬러 블록 디자인이 특징인 가방과 트리 컬러 디테일이 포인트인 풋웨어 에디션을 확인할 수 있다.

라코스테의 85년 전통과 혁신을 고스란히 담아낸 '85주년 캡슐 에디션'은 라코스테 전국 매장과 디지털 플래그십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