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쉬, 2018 윈터 컬렉션 공개…환경 배려한 '낫랩' 눈길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18.10.05 18:36  |  조회 4117
/사진제공=러쉬
/사진제공=러쉬
영국 프레쉬 핸드메이드 코스메틱 브랜드 '러쉬'(Lush)가 할로윈과 크리스마스 제품으로 구성한 2018 윈터 컬렉션(2018 Winter Collection)을 한정 출시한다고 5일 밝혔다.

러쉬는 매년 윈터 컬렉션을 선보인다. 올해는 화려한 색감과 향기를 담았다. 특히 포장 용기가 없는 고체 보디 로션부터 샤워 젤, 보디 솝 등 환경을 배려한 혁신적인 제품을 대거 출시한다.

2018 윈터 컬렉션은 총 151종이다. 신선한 원재료를 아낌없이 넣은 단일 제품 93종, 형형색색의 기프트 세트 37종, 재사용할 수 있는 포장재 낫랩(Knot Wrap) 21종으로 구성했다.

새로운 디자인의 '낫랩'은 고객이 원하는 제품을 골라 선물세트로 구성해 포장할 수 있는 방식이다. 낫랩은 2005년부터 러쉬에서 일회용 포장지에 대한 대안으로 소개하고 있다. 제품 포장으로 끝나는 것이 아닌 스카프, 헤어밴드, 가방 등으로 다양하게 재사용할 수 있다.

이번 러쉬 윈터 컬렉션에서는 스테디셀러 '스노우 페어리 샤워 젤'의 '보디 스프레이'를 선보인다. 사탕 같은 달콤한 향기를 원할 때 자유롭게 뿌릴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와 함께 신선한 딸기를 담은 산타 모양의 보디 솝 '스트로베리 산타'(Strawberry Santa), 동화 속에 등장하는 캐릭터를 떠오르게 하는 배쓰 밤 3종 '산타 밤 밤'(Santa Bomb Bomb) '프린세스 밤 밤'(Princess Bomb Bomb) '스노우맨 밤 밤'(Snowman Bomb Bomb), 어두운 곳에서 형광빛을 내는 보디 솝 '고스트 인 더 다크'(Ghost In the Dark) 등도 만나볼 수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