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옷어디꺼] '공항패션' 정려원 미니 크로스백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19.04.11 18:31  |  조회 9192
/편집=마아라 기자
/편집=마아라 기자
배우 정려원이 세련된 공항패션을 뽐냈다.

11일 정려원은 미국 LA에서 진행하는 화보 촬영 차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을 통해 출국했다.

정려원은 평소 뛰어난 패션 감각과 남다른 센스로 '원조 패셔니스타' 수식어를 자랑한다. 이날 정려원은 흰색 티셔츠와 데님 팬츠 그리고 재킷으로 꾸민 듯 안 꾸민 듯 자연스러우면서 활동성을 겸비한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사진=김창현 기자
/사진=김창현 기자
정려원은 레터링 티셔츠에 디스트로이드 데님 진을 착용했다. 그는 멜란지 색상의 리넨 혼방 재킷을 입고 핑크색 슈즈를 신어 산뜻한 봄 공항 패션을 연출했다.

특히 정려원은 캐주얼한 스타일링에 고급스러운 탄 컬러의 미니 크로스백으로 포인트를 더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정려원이 선택한 미니 크로스백은 제이에스티나 핸드백의 '헤더(HEATER) 미니 프레임백'이다. 간결한 사각형 디자인과 고급스러운 소가죽 소재가 특징이다.

헤더 미니 프레임백은 세련된 컬러와 특유의 모던함으로 미니 사이즈의 가방을 찾는 여성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가격은 41만8000원이다.

한편 정려원은 현재 차기작을 준비 중이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