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 뷔, 오버사이즈 공항 패션…"런웨이 모델이 입었네"

[스타일 몇대몇] '보테가 베네타' 2020 S/S 컬렉션 착용한 그룹 방탄소년단 뷔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0.01.24 00:01  |  조회 4696
/사진=임성균 기자, 보테가 베네타
/사진=임성균 기자, 보테가 베네타
그룹 방탄소년단(BTS) 뷔가 트렌디한 공항 패션을 선보였다.

지난 18일 방탄소년단은 정규 4집 선공개곡 '블랙스완'을 발매하고 미국 활동을 위해 출국했다.

/사진=임성균 기자
/사진=임성균 기자
이날 인천국제공항에 모습을 드러낸 방탄소년단 뷔는 손등을 가릴 정도로 큰 오버사이즈 데님 셔츠를 착용해 눈길을 끌었다.

여기에 뷔는 머스타드 색상의 면바지와 몸집만한 빅백을 매치해 멋을 냈다.

뷔가 착용한 데님 셔츠와 커다란 가방은 모두 '보테가 베네타'의 2020 S/S 컬렉션 제품이다.

런웨이에서 모델은 데님 셔츠에 폭이 넓은 데님 팬츠를 매치해 독특한 청청 패션을 연출했다.

/사진=보테가 베네타 2020 S/S 컬렉션
/사진=보테가 베네타 2020 S/S 컬렉션
가방은 여성 모델이 원피스에 매치한 제품이다. 안에 넣은 소지품의 부피에 따라 자연스럽게 주름이 지는 것이 특징이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오는 28일(현지시간) 미국 CBS 인기 토크쇼 '더 레이트 레이트 쇼 위드 제임스 코든'에서 '블랙스완' 첫 무대를 선보인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