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세' 박은빈-'50세' 이영애, 같은 옷 다른 느낌

[스타 vs 스타] 박은빈·이영애, 은은하게 반짝이는 시퀸 원피스룩…"어디 거?"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0.08.27 00:30  |  조회 4474
배우 박은빈, 이영애/사진=SBS, 뉴시스
배우 박은빈, 이영애/사진=SBS, 뉴시스
배우 박은빈과 이영애가 같은 옷을 서로 다른 스타일로 소화했다.

박은빈은 지난 24일 열린 SBS 월화드라마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제작발표회에서, 이영애는 지난해 11월 열린 영화 '나를 찾아줘' 제작발표회에서 화려한 반짝이 롱 원피스를 입었다.

두 사람은 움직일 때마다 은은하게 반짝이는 시퀸 장식 원피스를 서로 다른 스타일로 연출해 자신의 매력을 뽐냈다.



◇박은빈, 청초한 듯 화려하게


배우 박은빈/사진제공=SBS
배우 박은빈/사진제공=SBS
박은빈은 반짝이는 시퀸 롱 원피스에 글리터 힐을 신어 화려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박은빈은 꽃모양 자수를 오려 붙인 듯한 블랙 크로쉐 칼라 장식과 꽃무늬 시퀸 패턴이 돋보이는 반짝이 원피스에 슈즈 역시 화려하게 반짝이는 그레이 컬러 글리터 힐을 매치했다.

배우 박은빈/사진제공=SBS
배우 박은빈/사진제공=SBS
움직일 때마다 화려하게 반짝이는 의상과 슈즈를 선택한 대신 박은빈은 간결한 디자인의 귀걸이를 착용해 스타일 균형을 맞췄다.

또한 박은빈은 소녀 감성이 담긴 원피스에 어울리는 웨이브 헤어스타일로 청초한 분위기를 강조했다.

그는 자연스러운 웨이브를 더한 앞머리를 내리고, 뒷머리는 귀 뒤로 살짝 넘겨 깔끔하게 연출했다. 색조를 강렬하게 사용하지 않은 누디한 메이크업으로 수수한 느낌을 살렸다.



◇이영애, 우아한 레이어드 룩


'29세' 박은빈-'50세' 이영애, 같은 옷 다른 느낌
이영애는 화려하게 반짝이는 시퀸 원피스에 레이스 디테일이 멋스러운 이너웨어를 레이어드해 우아한 스타일로 연출했다.

이영애는 블랙 시퀸으로 꽃무늬를 연출한 롱 원피스에 발목 위로 올라오는 양말과 에나멜 하이힐을 매치해 사랑스러운 스타일을 완성했다.

배우 이영애/사진=뉴시스
배우 이영애/사진=뉴시스
이영애는 원피스 속에 매치한 이너의 소매는 살짝 걷어 입어 가녀린 손목을 드러냈으며, 심플한 라운드 모양 반지와 화려하게 반짝이는 반지를 착용해 럭셔리한 포인트를 더했다.

이영애는 자연스러운 로우 번 헤어 스타일로 목선을 드러냈으며, 길게 늘어지는 실버 드롭 이어링을 매치해 우아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또한 이영애는 투명하고 맑은 피부결을 강조하고, 낯빛을 환히 밝히는 또렷한 핑크빛 립 메이크업을 연출해 생기 넘치는 스타일을 완성했다.



◇박은빈·이영애가 입은 옷, 어디 거?


/사진=셀프포트레이트
/사진=셀프포트레이트
박은빈과 이영애가 선택한 의상은 패션 브랜드 '셀프 포트레이트'의 '쇼트 슬리브 플로럴 시퀸 미디 드레스'다. 가격은 380파운드(한화 60만원대)다.

룩북 속 모델은 크로쉐 장식의 칼라와 허리선에 더해진 드레이핑 디테일, 전면 앞트임 슬릿이 돋보이는 꽃무늬 시퀸 드레스에 크리스탈 버클 장식의 블랙 뮬을 매치해 세련된 룩을 연출했다.

모델은 주얼리를 매치하는 대신 끝이 날렵하게 올라간 선글라스로 독특한 포인트를 더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