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은아, 정산 지분 1등…"동생 미르, 슬럼프-생활고 시절 챙겨줘"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1.02.25 22:41  |  조회 913
/사진=배우 고은아 인스타그램
/사진=배우 고은아 인스타그램
배우 고은아가 친동생 미르에게 고마움을 표현했다.

25일 방송된 KBS2 '썰바이벌'에서는 고은아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최근 고은아는 동생 미르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방가네'에 출연하며 인기를 끌고 있다.

고은아는 "가족 사업을 하면 아무래도 싸움이 빈번하지 않나?"란 질문에 "삼 남매의 성격이 다 다른데 막내 미르가 중간에서 역할을 잘한다. 우리가 장난으로 '박쥐'라 부를 정도"라고 답했다.

고은아는 유튜브 수익금 정산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우린 몇 대 몇, 이런 식으로 돈을 나누지 않는다"며 "그 달에 언니네 생활비가 모자라다고 하면 남동생과 회의를 해서 언니에게 더 많은 정산을 해준다"고 말했다.

특히 고은아는 "정산 지분 1등은 나다. 미르 말이 '누나 나이에 집도 없고 절도 없으면 서럽다'더라"며 "미르의 첫 숙제가 나였다. 내가 슬럼프에 연기도 안하고 생활고까지 겪으니까 '우리 누나 어떻게 사람 만들어서 시집보내지' 생각했다더라"고 덧붙이며 애정을 드러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