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리 후 주차하다 '음주운전' 적발된 박중훈, 검찰 송치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1.04.19 23:39  |  조회 1981
배우 박중훈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배우 박중훈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배우 박중훈이 검찰에 송치됐다.

19일 서울 강남경찰서는 박씨를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혐의로 지난 16일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박씨는 지난달 26일 저녁 9시30분쯤 서울 강남구 한 아파트 입구에서부터 지하주차장까지 술에 취한 채 운전한 혐의를 받는다.

당시 그는 술을 마시고 대리운전 기사를 불러 아파트 입구까지 온 뒤 입구에서부터 직접 운전해 지하주차장으로 끌고 간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에 따르면 음주 측정 결과 박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176%로 면허취소 수치인 0.08%를 훌쩍 넘은 것으로 파악됐다. 박씨는 경찰이 도착하자 자신의 혐의를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씨는 2004년에도 만취 상태로 운전하다 적발돼 면허가 취소된 바 있다.

그는 2019년 2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글을 올리고 금주 선언을 했지만 또다시 음주운전에 적발됐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