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8세라고? 변정수, 각선미 뽐낸 수영복 자태…슬림 몸매 '깜짝'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1.09.14 23:00  |  조회 971
모델 겸 배우 변정수/사진=변정수 인스타그램
모델 겸 배우 변정수/사진=변정수 인스타그램
모델 출신 배우 변정수가 슬림한 수영복 자태를 뽐냈다.

모델 겸 배우 변정수/사진=변정수 인스타그램
모델 겸 배우 변정수/사진=변정수 인스타그램
변정수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샤워하고 샴푸하고, 샤워실에서 물기 닦자마자 얼굴에 미스트. 몸에는 오일로 마무리. 가운까지 딱 입으면 하루 시작한다"며 "나만 이래? 여러분 욕실도 나와 똑같죠?"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변정수는 네크라인과 다리 라인이 시원하게 드러나는 블랙 원피스 수영복을 입고, 화려한 골드 액세서리를 주렁주렁 착용해 화려한 룩을 완성했다.

모델 겸 배우 변정수/사진=변정수 인스타그램
모델 겸 배우 변정수/사진=변정수 인스타그램
큼직한 베이지색 타월로 몸을 살짝 가린 채 포즈를 취한 변정수는 맨발임에도 불구하고 길게 쭉 뻗은 각선미와 군살 없는 보디라인을 자랑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한편 변정수는 1974년생으로 올해 48세다. 21살에 7살 연상 남편 유용운 씨와 결혼해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변정수는 오는 11월 3일 방송 예정인 tvN 새 수목드라마 '멜랑꼴리아'에서 유혜미 역으로 출연할 예정이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