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세' 고소영, 각선미 뽐낸 '1000만원대' 초미니 패션…어디 거?

[스타일 몇대몇] 고소영, 봄 분위기 담은 싱그러운 패션…모델 룩 보니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2.03.06 00:00  |  조회 291582
배우 고소영, 보테가 베네타 2022 리조트 컬렉션/사진=보테가 베네타(Bottega Veneta)
배우 고소영, 보테가 베네타 2022 리조트 컬렉션/사진=보테가 베네타(Bottega Veneta)
배우 고소영이 초미니 패션으로 늘씬한 각선미를 뽐냈다.

고소영은 지난 3일 이탈리아 패션 브랜드 '보테가 베네타'(BOTTEGA VENETA)의 2022 겨울 컬렉션 스크리닝 패션쇼에 참석했다.

배우 고소영/사진=고소영 인스타그램
배우 고소영/사진=고소영 인스타그램
이날 고소영은 봄 분위기를 물씬 풍기는 싱그러운 연둣빛 의상을 입고 등장했다. 한손에는 크림색 가방을 매치해 화사한 포인트를 더했다.

고소영은 독특한 레터링 장식이 더해진 연두색 상의에 퀼팅이 돋보이는 화이트 초미니 스커트를 입고, 상의와 같은 초록색 뮬을 매치해 쭉 뻗은 다리 라인을 자랑했다.

고소영은 51세의 나이에도 변함 없는 미모와 완벽한 각선미를 자랑해 감탄을 자아냈다.

또한 고소영은 옆머리를 살짝 내린 채 긴 머리를 묶어 내린 우아한 헤어스타일을 연출하고, 은빛 귀걸이와 굵은 반지를 착용해 세련된 분위기를 자아냈다.

배우 고소영은 화사한 연두색 상의(왼쪽 사진 상의)와 화이트 미니스커트(오른쪽 사진 하의)를 함께 입었다./사진=보테가 베네타(Bottega Veneta)
배우 고소영은 화사한 연두색 상의(왼쪽 사진 상의)와 화이트 미니스커트(오른쪽 사진 하의)를 함께 입었다./사진=보테가 베네타(Bottega Veneta)
이날 고소영이 착용한 의상은 '보테가 베네타' 2022 리조트 컬렉션 제품이다. 이날 고소영이 걸친 제품의 가격만 1000만원이 훌쩍 넘는다.

고소영은 '보테가 베네타' 레터링이 엠보싱으로 새겨진 연두색 상의에 오버로크 스티치와 퀼팅 디테일이 돋보이는 화이트 미니스커트를 함께 착용했다. 각 제품의 가격은 249만5000원, 142만원이다.

의상과 같은 색 코듀로이 소재의 뮬을 신은 고소영은 패딩 처리된 가죽을 엮은 화이트 패딩 카세트 백과 독특한 디자인의 링 귀걸이와 반지를 함께 매치해 멋스러운 룩을 완성했다. 가방 가격은 432만원, 슈즈는 200만원대다.

보테가 베네타 모델은 싱그러운 연둣빛 점퍼에 비슷한 색감의 옆트임 니트 스커트를 매치했다. 고소영이 화이트 카세트 백을 든 반면 모델은 의상, 슈즈와 같은 색상의 체인백을 들어 통일감을 더했다.

한편 고소영은 1972년생으로 올해 한국 나이 51세다. 2010년 배우 장동건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