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가을 인기 뷰티템 '말린 장미 립스틱' 3종 체험기

[StyleM 에디터 체험기] 브이디엘·에스쁘아·이니스프리…올 가을 여성스럽게 변신해봐

머니투데이 스타일M 마아라 기자, 스타일M 배영윤 기자, 스타일M 유소영 기자, 스타일M 김위수 기자  |  2015.10.30 11:45  |  조회 17208
뷰티족들 사이에 입소문 난 제품들이 있다. '정말로 좋은지', '어떻게 쓰면 좋을지' 궁금증이 폭발할 독자들을 위해 머니투데이 패션·뷰티사이트 '스타일M' 에디터들이 나섰다. '핫'한 뷰티 아이템을 직접 사용해보고 '친절한' 후기를 소개한다.
/사진=마아라 기자
/사진=마아라 기자
올 한해 마르살라 색상의 인기에 가을을 맞아 일명 '말린 장미 립스틱'이 뷰티족들의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말린 장미 립스틱이란 장미 꽃잎이 마르면서 변화하는 색감을 담아낸 립스틱을 말한다. 주로 채도가 낮은 핑크 또는 레드 계열의 색상이 베스트 아이템으로 꼽히고 있다.

스타일M 에디터들은 원래의 입술색과 비슷하면서 혈색을 더할 수 있는 말린 장미 색감의 립스틱 3종을 선정했다. 직접 발라보고 느낀 솔직한 후기를 공개한다.

◇이 제품 써봤어요

(왼쪽부터) 브이디엘 엑스퍼트 컬러 립 큐브 , 에스쁘아 노웨어 러스터, 이니스프리 리얼 핏 립스틱/사진제공=각 업체
(왼쪽부터) 브이디엘 엑스퍼트 컬러 립 큐브 , 에스쁘아 노웨어 러스터, 이니스프리 리얼 핏 립스틱/사진제공=각 업체
△브이디엘 '엑스퍼트 컬러 립 큐브'(3.5g, 2만2000원)
=한번의 터치만으로 선명한 컬러가 12시간 동안 지속된다. 제품 단면을 사각형의 큐브 모양으로 디자인해 립 브러시 없이도 선과 면을 이용해 섬세하고 정교한 립 메이크업을 완성할 수 있다. 자외선 차단 기능, 주름개선 기능의 이중 기능성 립스틱. 체험 제품은 506 베를린 그런지.

△에스쁘아 '노웨어 러스터'(3.5g, 1만9000원)=빛 반사를 극대화해 본연의 컬러가 100% 발현되는 '멀티 레이어드 컬러란트' 기술을 적용해 선명한 발색력이 특징이다. 3중 밀폐 젤 구조의 포뮬러와 식물성 수분 캡처 성분이 오랜 시간 입술을 촉촉하게 유지한다. 고밀착 폴리머를 사용해 가벼운 발림성과 밀착력을 자랑한다. 체험 제품은 RS101 파이널리스트

△이니스프리 '리얼 핏 립스틱'(3.5g, 1만2000원)=무게감 없이 얇게 피팅되는 고밀착 포뮬러가 입술 굴곡을 부드럽게 채우는 립스틱이다. 천연 동백 오일이 함유돼 있어 각질을 가라앉힌다. 보습 보호막을 형성해 건조한 가을철에도 오랜시간 각질 없이 예쁜 입술을 유지할 수 있다. 체험 제품은 9호 말린 장미 한송이.

◇에디터 발색샷

/사진=마아라 기자 /표=김지영 디자이너
/사진=마아라 기자 /표=김지영 디자이너

◇에디터 토크
/사진=마아라 기자 /표=김지영 디자이너
/사진=마아라 기자 /표=김지영 디자이너
올 가을 인기 뷰티템 '말린 장미 립스틱' 3종 체험기
마아라(색이 옅고 주름많은 입술)
=브이디엘, 붉은 빛이 많이 도는 와인 색상으로 말린 장미를 혈색 있게 표현한다. 매트한 제형과 살짝 무거운 마무리 감은 아쉽지만 은은한 향과 오랜 지속력이 마음에 드는 제품. ★★★☆
에스쁘아, 물기 어린 장미빛 색상. 바른 듯 안 바른 듯 가벼운 마무리감이 가장 매력적이다. 덧발라도 가볍고 답답하지 않다. 티슈로 한두번 색을 누르면 광택감이 더욱 살아난다. ★★★★
이니스프리, 처음 발랐을 때 굉장히 어색하게 느껴졌는데 파운데이션을 웜톤 계열로 바꾸니 색이 피부와 자연스럽게 어울렸다. 곡선 형태의 립스틱이 입술을 감싸 입술선을 그리기 쉽고 한번의 터치만으로 보이는 그대로 발색된다. ★★★★

올 가을 인기 뷰티템 '말린 장미 립스틱' 3종 체험기
배영윤(색이 선명하고 각질 많은 입술)
=브이디엘, 마름모 형태의 독특한 구조로 립 브러시 없이도 입술산, 입꼬리 등의 정교한 연출이 가능하다. 벨벳처럼 보송하게 마무리된다. 반나절이 지나도 변함없는 지속력에 놀랐다. 피부 톤이 밝은 사람들에게 강추. ★★★☆
에스쁘아, 수분감과 발색력을 동시에 만족할 수 없다는 모이스처 립스틱에 대한 편견을 깼다. 입술에 선명하게 발리고 촉촉함까지 선사해 주머니에 넣고 다니며 수시로 바를 정도로 애용 중. 입술색과 거의 흡사해 생얼 메이크업에 자연스러운 생기를 더해줄 때 딱이다. ★★★★☆
이니스프리, 손등 발색 후 갈색에 가까운 색상에 다소 놀랐지만 입술에 발랐을 때 의외로 우아한 분위기를 연출하는 반전 아이템. 음영 메이크업과 함께 사용하면 성숙미를 풍길 수 있다. 한손으로는 열기 힘든 케이스 디자인이 제품력까지 격하시키는 점은 안타깝다. ★★★★

올 가을 인기 뷰티템 '말린 장미 립스틱' 3종 체험기
유소영(건조하고 각질이 많은 붉은 입술)
=브이디엘, 공식 홈페이지와 쇼핑몰에 게재된 발색샷을 바꿔주고 싶을 정도로 섹시하고 아름다운 색상이다. 지속력이 좋아 덧바를 필요가 거의 없다. 립브러시 없이도 입술 라인을 깔끔하게 연출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 ★★★★
에스쁘아, 평소 입술이 쉽게 건조해지는 탓에 립밤만 바르는데 이 제품은 촉촉한 텍스처가 오래 지속돼 자주 손이 갔다. 은은한 펄이 감돌아 입술 톤을 밝게 보정한다. 자석 용기로 제작돼 뚜껑을 열고 닫는 사용감이 편하다. ★★★★☆
이니스프리, 말린 장밋빛 컬러 구현은 물론 그 매력까지 잘 살린 제품. 무겁고 어두운 듯한 겉모습과는 달리 크리미한 제형이 성숙한 빛깔을 낸다. 여러 번 덧발라도 부담스럽지 않고 입술 위 그라데이션, 풀컬러 연출 모두 매력적이다. ★★★★

올 가을 인기 뷰티템 '말린 장미 립스틱' 3종 체험기
김위수(건조하고 주름많은 입술)
=브이디엘, 입술 색과 가장 유사하다고 느낀 제품. 물들이듯 자연스럽게 발색된다. 매트하지만 건조하지 않고 주름게 끼이지 않는다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밀착력도 좋아서 아무것도 바르지 않은 듯한 느낌을 받았다. ★★★★☆
에스쁘아, 입술에 올리면 차분한 핑크 색으로 발색돼 단정한 분위기를 낼 때 좋다. 덧발라도 뭉치지 않고 각질 부각이나 주름에 끼는 현상이 없어 만족했다. 다만 시간이 지났을때 입술이 건조하고 답답했다. 밀착력과 지속력은 약한 편. ★★★
이니스프리, 브라운 색상이 많이 비쳐 다소 올드해 보이는 느낌을 받았다. 촉촉하고 매끄러운 첫 느낌은 얼마안가 사라지지만 지속력과 밀착력은 의외로 좋은 편. 이 제품 역시 오래 바르고 있으면 답답하게 느껴졌다. ★★★☆

◇에디터 총평
/표=김지영 디자이너
/표=김지영 디자이너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