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아가씨' 개봉 첫날 예매율 50% 돌파

머니투데이 이미영 기자  |  2016.06.01 10:14  |  조회 3299
1일 오전 9시 기준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박찬욱 감독의 복귀작인 영화 '아가씨'의 예매율이 50.9%로 압도적 1위를 달리고 있다./사진=영화 '아가씨' 스틸컷
1일 오전 9시 기준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박찬욱 감독의 복귀작인 영화 '아가씨'의 예매율이 50.9%로 압도적 1위를 달리고 있다./사진=영화 '아가씨' 스틸컷

영화 ‘아가씨’가 개봉 첫날 예매율 50%를 돌파하며 흥행을 예고했다.

1일 오전 9시 기준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박찬욱 감독의 복귀작인 영화 '아가씨'의 예매율이 50.9%로 압도적 1위를 달리고 있다.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이지만 이미 칸 국제영화제에서 호평을 받았고 동성애 코드가 극 전반을 끌고 간다는 점에서 관객들의 관심이 높다. 또한 김민희, 하정우, 조진웅 등 내로라 하는 주연급 배우과 김태리라는 신예가 함께 만든 영화라는 점에서 주목받고 있다.

영화는 1930년대 일제강점기 조선, 막대한 재산을 상속받게 된 귀족 아가씨(김민희 분)와 아가씨의 재산을 노리는 백작(하정우 분), 그리고 백작에게 거래를 제안받은 하녀(김태리 분)와 아가씨의 후견인(조진웅 분)까지, 돈과 마음을 뺏기 위해 서로 속고 속이는 인물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