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아성 공항패션, 세련된 블랙&화이트룩 '눈길'

머니투데이 스타일M 김보영 기자  |  2014.02.06 17:42  |  조회 5678
/사진=4DOORs엔터테인먼트
/사진=4DOORs엔터테인먼트
배우 고아성이 세련된 공항 패션을 선보였다.

영화 '설국열차'에서 요나 역을 맡아 뛰어난 연기를 선보였던 고아성은 독일 베를린 베를리날레 팔라스트에서 열리는 베를린국제영화제에 참석하기 위해 6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출국했다.

이날 고아성은 밑단에 러플이 장식된 흰색 코트를 입고 블랙 선글라스를 착용해 우아하면서도 시크한 매력을 과시했다.

고아성의 공항 패션을 접한 누리꾼들은 "고아성 코트 예쁘다", "고아성 더 성숙해진 듯", "고아성 공항 패션 예쁘다", "설국열차 좋은 소식 있길"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봉준호 감독의 '설국열차'는 이용승 감독의 '10분', 정윤석 감독의 '논픽션 다이어리' 등과 함께 '제64회 베를린국제영화제' 포럼 부분에 초청됐다.

'설국열차'는 7일과 8일 양일 간 상영되며 봉준호 감독을 비롯해 배우 송강호, 고아성, 틸다 스윈튼, 존 허트 등이 영화제를 찾을 예정이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

읽어볼 만한 기사

  • image
  • image
  • image
  • i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