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방암 환자 돕는다" 20주년 맞은 핑크런 부산 참가자 모집

아모레퍼시픽, 2020 핑크런 부산대회 참가자 5000명 선착순 모집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0.01.28 10:02  |  조회 1318
/사진제공=아모레퍼시픽
/사진제공=아모레퍼시픽
아모레퍼시픽과 한국유방건강재단이 유방 건강에 대한 의식 향상을 목적으로 올해 전국 5개 도시에서 '2020 핑크런'을 개최한다고 28일 전했다.

오는 3월15일 부산 해운대 요트경기장에서 열리는 부산 핑크런은 2월28일부터 핑크런 공식 사이트에서 참가자 5000명을 선착순 모집한다.

올해로 20주년을 맞이한 '핑크런'은 유방 건강 관리에 대한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고, 유방암 조기 검진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매년 개최되는 러닝 축제다. 아모레퍼시픽이 주관하고 한국유방건강재단이 주최한다.

2001년을 시작으로 2019년 작년까지 약 37만명이 참여했고 약 40억원의 참가 기부금이 산정됐다.

남녀노소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핑크런은 자가 검진 실천의 중요성에 대해 사회적 공감대를 형성하고 지지를 확산해 나가는 등 핑크리본 캠페인의 대중화 및 참여문화 조성에 적극 기여하고 있다.

핑크런 참가 신청 시 10Km와 3km 코스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참가자 전원에게는 기능성 티셔츠를 제공한다.

1인당 1만원의 대회 참가비 전액은 한국유방건강재단에 기부되어 유방암 환자의 수술, 검진을 지원할 예정이다.

아모레퍼시픽은 핑크리본 캠페인 20주년을 맞는 지난 20년의 캠페인 성과를 공유하며, 건강한 라이프 스타일 가이드를 제안한다. 유방암 인식 향상과 재발 방지를 위한 실천 활동을 지속해서 추진할 계획이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