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착 반바지·레깅스…현아·선미의 애슬레저룩 연출 TIP

블랙핑크·레드벨벳 등 ★들의 애슬레저룩 패션…레깅스·바이크 쇼츠 도전해봐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0.07.14 00:00  |  조회 11061
가수 현아, 배우 한소희, 가수 전소미/사진=클라이드앤, 배럴, 전소미 인스타그램
가수 현아, 배우 한소희, 가수 전소미/사진=클라이드앤, 배럴, 전소미 인스타그램
"어차피 마스크 쓰는데…"


마스크 착용이 일상화된 요즘, 한껏 멋낸 스타일보다는 캐주얼하고 편안한 '애슬레저룩'을 찾는 이들이 늘고 있다.

'애슬레저 룩'은 운동복은 물론 일상복으로도 입을 수 있는 스타일으로, 여성 쇼핑 앱 '지그재그'에 따르면 지난 6월 한 달 간 지그재그의 통합 결제 서비스인 '제트(Z) 결제'를 이용한 애슬레저룩 구매건수는 전 달 대비 약 40% 증가했다.

후줄근한 '추리닝' 패션 대신 멋과 활동성을 모두 겸비한 트렌디한 '애슬레저 룩'을 연출해보는 건 어떨까. 스타들의 애슬레저 룩 스타일을 참고해 도전해보자.



◇'기본 레깅스' 이렇게 입자


밀착 반바지·레깅스…현아·선미의 애슬레저룩 연출 TIP
레깅스 패션의 정석은 역시 편안한 티셔츠와의 조합이다.

다리에 밀착돼 보디라인을 그대로 드러내는 레깅스의 특징 탓에 편안한 룩을 원한다면 김연아 전 피겨스케이터, 모델 장윤주처럼 박시한 티셔츠와 레깅스를 매치하는 것이 좋다.

엉덩이와 Y존을 가릴 수 있을만큼 긴 길이의 롱 티셔츠와 레깅스에 캐주얼한 스니커즈를 함께 매치하면 기본적인 애슬레저룩이 탄생한다.

장윤주처럼 가운데는 길고, 양옆은 깊이 파인 디자인의 U라인 티셔츠를 선택하면 다리가 더욱 길어보이고 슬림해보일 수 있으니 참고하자.

보다 시원하고 멋스러운 스타일을 원한다면 배우 차정원처럼 크롭트 티셔츠와 레깅스를 매치해보자.

아랫배를 꽉 잡아주는 하이웨이스트 레깅스에 윗배를 살짝 드러낼 수 있는 길이의 크롭트 티셔츠를 선택하면 배 중에서도 가장 납작한 부분만 드러낼 수 있어 날씬해 보인다.

밀착 반바지·레깅스…현아·선미의 애슬레저룩 연출 TIP
운동복으로도 일상복으로도 모두 소화하고 싶다면 브라톱과 레깅스 매치에 아우터를 함께 매치하는 것이 좋다.

가수 현아, 선미는 엉덩이를 덮을 정도의 오버사이즈 바람막이 점퍼를 함께 매치해 스포티한 무드를 강조했으며, 차정원은 어깨선이 넓직한 매니시한 오버사이즈 재킷을 걸쳐 일상복의 느낌을 강조했다.

배우 이시영, 모델 송해나/사진=이시영, 송해나인스타그램
배우 이시영, 모델 송해나/사진=이시영, 송해나인스타그램
등산, 러닝 등 아웃도어 활동을 즐기기 위한 레깅스 패션을 원한다면 배우 이시영, 모델 송해나 룩을 참고하자.

이시영과 송해나는 모두 레깅스에 체온을 유지해줄 수 있는 긴 소매 집업 등 스포츠웨어와 스니커즈를 함께 매치했다. 더 스타일리시해보이기 위해선 컬러감을 강조하고, 실루엣을 살리는 것이 핵심이다.

이시영은 컬러풀한 상의에 블랙 레깅스를 매치하고, 작은 소지품을 보관할 수 있는 웨이스트백을 착용해 수납력을 챙긴 것은 물론 다리를 더 길어 보이게, 허리는 잘록하게 연출해 보디 실루엣을 살렸다.

송해나는 화려한 네온 컬러의 스니커즈와 웨이스트백을 선택해 레깅스 패션에 멋스러운 컬러 포인트를 더했다.



◇밀착 반바지…바이크 쇼츠


(왼쪽부터 시계 방향으로)그룹 블랙핑크 지수, 제니, 가수 선미/사진=각 스타 인스타그램, 푸마
(왼쪽부터 시계 방향으로)그룹 블랙핑크 지수, 제니, 가수 선미/사진=각 스타 인스타그램, 푸마
발목까지 내려오는 일반 레깅스보다 짧은 반바지 레깅스, '바이크 쇼츠'(바이커 쇼츠)가 대세다.

바이크 쇼츠는 자전거를 탈 때 입는 '쫄쫄이 쇼츠' 형태의 반바지 레깅스로, 모델 벨라 하디드, 켄달 제너, 킴 카다시안 등 할리우드 스타들은 물론 국내 스타들도 애용하는 '잇템'이다.

배우 한소희, 황승언/사진=배럴, 황승언 인스타그램
배우 한소희, 황승언/사진=배럴, 황승언 인스타그램
몸에 착 달라붙는 소재로 보디라인이 드러나는 것이 특징이며 발목까지 오는 일반 레깅스와는 달리 무릎 위로 올라오는 길이에 탓에 더욱 더 시원한 스타일 연출이 가능하다.

가수 선미, 황승언은 브라톱과 크롭트 바람막이 점퍼, 데님 재킷에 바이크 쇼츠를 입어 실루엣을 강조한 스포티룩을 완성했다.

밀착 반바지·레깅스…현아·선미의 애슬레저룩 연출 TIP
실루엣이 드러나는 것이 부담스럽다면 박시한 상의를 선택해 균형을 맞출 것. 엉덩이 라인과 Y존을 어느 정도 커버할 수 있다.

그룹 블랙핑크 제니와 지수, 배우 황승언은 넉넉한 핏의 셔츠를, 방송인 김나영과 배우 한소희, 차정원은 각 박시한 맨투맨 티셔츠와 후드 집업을 선택해 슬림한 다리선을 강조했다.

바이크 팬츠를 입을 땐 발목 위로 올라오는 스포츠 양말과 스니커즈를 함께 매치하면 스포티한 무드를 배가할 수 있으니 참고하자.



◇발랄한 스포츠 쇼츠


밀착 반바지·레깅스…현아·선미의 애슬레저룩 연출 TIP
통이 넓고, 허리 밴딩 디테일이 돋보이는 캐주얼한 '스포츠 쇼츠' 역시 무더운 여름철 활용하면 좋은 아이템이다.

허리 밴딩으로 편안하게 입을 수 있으며, 밀착되지 않아 보디 라인을 강조하지 않으면서도 스포티한 무드를 한껏 살릴 수 있다.

어떤 상의와 함께 매치하더라도 잘 어울리는 것이 장점이며, 허벅지를 대부분 드러내는 짧은 기장인 만큼 키가 작은 이들이 활용하면 더욱 더 키가 커 보일 수 있다.

특히 다리 옆선에 살짝 더 짧게 홈이 파인 '돌핀 쇼츠' 스타일의 반바지를 선택하면 다리가 더 길어보인다.

그룹 레드벨벳 조이는 알록달록한 색감과 소매 포켓이 돋보이는 유틸리티 셔츠와 쇼츠를, 가수 선미는 칼라와 소매 끝 라이닝 포인트가 멋스러운 칼라 톱을 같은 디자인의 쇼츠와 매치했다.

여름 휴가지에선 가수 전소미의 룩을 참고해도 좋다. 전소미는 시원한 브라톱과 함께 짧은 쇼츠를 매치해 시원한 스타일을 연출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