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억원으로 서울 집 구하기…이장군 부부, 현실 깨닫고 '시무룩'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3.08.26 13:35  |  조회 7474
/사진=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예고 영상 캡처
/사진=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예고 영상 캡처
'살림남2' 이장군 부부가 예산 2억원으로 서울 집을 구하기 위해 나선다.

26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부산에 거주하던 이장군 이영희 부부가 서울로 이사를 계획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두 사람은 이장군의 늘어난 스케줄로 인해 이사를 결심했다.

이들은 예산 2억원으로 서울에서 집 구하기에 나선다. 먼저 북한산에 둘러싸인 그림 같은 첫 번째 집을 살펴본다. 모든 게 마음에 드는 완벽한 컨디션의 다가구 주택이지만 5억원이 넘는 터무니없는 집값에 두 사람은 시무룩한 모습을 보인다.

두 번째 집으로 신혼부부가 많이 거주한다는 아파트 단지를 둘러본다. 현실에 맞는 매물이지만 신혼의 단꿈을 담기에는 연식이 오래된 아파트에 두 사람은 급격히 말수가 줄어든다.

또 새로운 보금자리를 찾는 와중에도 '클럽 러버' 이영희는 클럽을 걸어서 갈 수 있는 일명 '클세권'을 포기 못 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낸다.

이장군과 이영희는 현실을 깨닫고 서울을 벗어나 인천 청라로 간다. 이번 집은 주인도 들어오기 전의 새 아파트.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마음에 쏙 드는 신축 아파트에 드디어 안색이 환해진다고. 이들 부부가 과연 어떤 집을 찾았을지 본 방송이 더욱 궁금해진다.

이장군 이영희 부부의 집 구하기 에피소드는 26일 밤 9시25분 방송되는 '살림남2'에서 확인할 수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