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기결혼? 꽃뱀? 진짜 열받는다"…현진영, 가짜뉴스에 '분노'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3.09.02 16:57  |  조회 7703
가수 현진영 오서운 부부(왼쪽). /사진=현진영 인스타그램
가수 현진영 오서운 부부(왼쪽). /사진=현진영 인스타그램

가수 현진영이 가짜뉴스에 분통을 터뜨렸다.

현진영은 지난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사이트를 캡처해 올리며 "연예정보 카페 같은데 이래도 되는 건가"라며 "가수 현진우 씨 관련 내용인데 섬네일에 가수 현진영 꽃뱀한테 어쩌고저쩌고. 진짜 열받는다"고 적었다.

사진 속에는 "사기 결혼 당했어. 전처 이름, 나이, 채무 다 속여 가수 현진영, 꽃뱀한테 버림받고 6남매 키우는 근황에 모두 경악"이라는 제목의 글이 담겼다. 제목에는 '현진영'이라고 적힌 것과 달리 내용에는 '현진우'라고 적혀있다.

이는 2일 본방송에 앞서 공개된 MBN 예능 프로그램 '속풀이쇼 동치미' 영상에서 가수 현진우가 고백한 내용을 다룬 것으로 보인다. 사진 역시 현진우의 것을 사용했다.

다만 이 사이트는 해당 내용에 '사기 결혼', '꽃뱀' 등 자극적인 제목을 단 것은 물론 당사자 현진우가 아닌 현진영이라고 표기해 오해가 생겼다.

이에 대해 현진영은 "기자 이메일도 없고 서버도 베트남쪽이라니 난감하다"라며 "사칭 계정으로 모자라냐. 자기들 마음대로 기사 쓰는 베트남 서버 연예 정보 사이트"라며 분노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훌륭한 아내 분 만났는데 어찌 이런 오보가", "깜짝 놀랐네요", "순간 뭔가 했다", "저런 가짜뉴스는 무관심이 답이다", "이게 무슨 경우냐. 당황스럽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현진영은 2011년 혼인신고 후 동거를 시작해 2013년 10월 결혼식을 올렸으며 슬하에 자녀는 없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