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기, '성폭행 무혐의 처분' 논란…공식 입장 보니(전문)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16.07.14 14:02  |  조회 5133
/사진=머니투데이 DB
/사진=머니투데이 DB
배우 이민기가 성폭행 및 집단 성추행 혐의로 피소됐다 무혐의 처분을 받은 것에 대해 공식 입장을 밝혔다.

14일 한 매체는 이민기가 지난 2월 일행 3명과 부산의 한 클럽에서 만난 A씨를 성폭행과 성추행을 한 혐의로 고발당했으나 무혐의 처분 받았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이민기 소속사 측은 "이민기가 클럽에 간 사실은 맞지만 성폭행 및 성추행을 한 사실은 없다"고 밝혔다.

다음은 공식입장 전문.

불미스러운일이 거론된 것에 대해 죄송합니다
지금 시점에서 말을 많이 하는 건 괜한 오해와 논란의 여지를 드릴 수 있을 것 같아 되도록 간략히 말씀드리겠습니다.

당시 여자분의 실수로 신고가 접수됐고, 이후 여자분께서 진술을 번복하셨으며, 그 부분에 대해 사과도 받았습니다.

오래 전 이미 성실히 조사를 마쳤고 경찰조사 결과 '혐의없음(불기소)' 처리 되었습니다. 지금 검찰 쪽에서는 다른 기소자가 조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사건의 본질과는 상관없는 오해와 억측으로 의미 없는 피해가 이어지는 일이 없길 바랍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