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 바비, 결혼+2세 소식 깜짝 발표…"9월에 아빠 된다"[전문]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1.08.20 20:04  |  조회 12383
그룹 아이콘 바비(왼쪽)가 올린 자필 편지./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바비 인스타그램
그룹 아이콘 바비(왼쪽)가 올린 자필 편지./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바비 인스타그램
그룹 아이콘 바비가 결혼 소식과 함께 2세 소식을 알렸다.

바비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꼭 말씀드리고 싶은 이야기가 있어 많은 고민 끝에 글을 쓰게 됐다"며 편지를 시작했다.

바비는 "저는 사랑하는 사람과 결혼을 약속했다. 그리고 또 9월에 아버지가 된다"며 결혼 소식과 함께 2세 소식을 전했다.

이어 그는 "새로운 가족이 생긴다는 사실이 기쁘기도 하지만 갑작스러운 제 소식에 당혹스러울 팬분들께 죄송한 마음이 더 크다"고 했다.

그는 "더 빨리 알려 드렸어야 마땅했는데 이 때문에 걱정부터 앞서다 보니 늦어진 점 죄송하다"고 팬들에게 사과했다.

그러면서 "모든 면에서 한참 부족한 저를 늘 온 마음 다해서 도와주시고 응원해 주신 분들께 마음의 짐을 얹어드리게 된 것 같아서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고 있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바비는 "이렇게 부족한 저를 세상에 필요한 사람으로 만들어준 아이콘 멤버들과 팬 여러분, 부모님께 부끄럽지 않은 사람이 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바비는 1995년 12월 생으로 올해 한국 나이로 27세다.

바비는 데뷔 전인 2014년에는 Mnet 힙합 경연 프로그램 '쇼미더머니 3'에서 우승했으며, 2015년 그룹 아이콘의 메인 래퍼로 데뷔해 히트곡으로는 '사랑을 했다' '취향저격' '리듬 타' '이별길' '왜왜왜' 등으로 사랑 받았다.



다음은 바비가 남긴 자필편지 전문.


안녕하세요 아이콘 바비입니다. 오늘 꼭 말씀드리고 싶은 이야기가 있어서 많은 고민 끝에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

저는 사랑하는 사람과 결혼을 약속했습니다. 그리고 또 9월에 아버지가 됩니다.

새로운 가족이 생긴다는 사실이 기쁘기도 하지만 갑작스러운 제 소식에 당혹스러울 팬분들께 죄송한 마음이 더 큽니다.

더 빨리 알려 드렸어야 마땅했는데 이 때문에 걱정부터 앞서다 보니 늦어진 점 죄송합니다.

모든 면에서 한참 부족한 저를 늘 온 마음 다해서 도와주시고 응원해 주신 분들께
마음의 짐을 얹어드리게 된 것 같아서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고 있습니다.

제 이야기에 상처받거나 큰 혼란을 겪으시는 분들께 온 마음 다해서 사과드립니다.

이렇게 부족한 저를 세상에 필요한 사람으로 만들어준
아이콘 멤버들과 팬 여러분, 부모님께 부끄럽지 않은 사람이 되겠습니다.

무엇보다 아이콘의 활동을 기다려 주시는 팬분들과 멤버들에게 누가 되지 않도록
더욱더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습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