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구토 테러' 깔끔하게 무시…BTS RM, 황대헌 金에 "리스펙트"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2.02.10 06:26  |  조회 32797
그룹 방탄소년단(BTS) RM(왼쪽)이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 금메달을 획득한 황대헌 선수를 축하했다./사진=빅히트뮤직, RM 인스타그램
그룹 방탄소년단(BTS) RM(왼쪽)이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 금메달을 획득한 황대헌 선수를 축하했다./사진=빅히트뮤직, RM 인스타그램
그룹 방탄소년단(BTS) RM이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 결승전에서 한국에 첫 금메달을 안겨준 황대헌에게 존경을 표했다.

RM은 지난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 결승에서 금메달을 차지한 황대헌 선수의 모습을 영상으로 담아 공개했다.

RM은 이번 올림픽 한국의 첫 금메달 순간을 함께 하며 황대헌을 향해 "Respect"(리스펙트, 존경이라는 뜻)라는 글을 남기며 감격을 드러냈다.

앞서 RM은 황대헌을 격려하는 듯한 메시지를 인스타그램에 올렸다가 중국 네티즌들에게 '악플 테러'를 받은 바 있어 이번 메시지는 더욱 눈길을 끌었다.

지난 7일 RM은 쇼트트랙 남자 1000m 준결승에서 황대헌이 어이 없는 실격 처리를 당한 직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황대헌이 중국 선수들을 추월하는 장면을 담은 중계 영상과 함께 박수치는 손 모양과 엄지손가락 이모티콘을 올렸다.

이를 본 중국 누리꾼들은 댓글을 달 수 없는 RM의 인스타그램 대신 방탄소년단의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의 게시물마다 구토하는 모양의 이모티콘을 남기며 악플 테러를 시작했다.

이에 방탄소년단의 팬 '아미'는 이에 대응해 방탄소년단을 상징하는 색깔인 보라색 하트 이모티콘을 달면서 댓글 정화에 나서기도 했다.

RM은 이같은 중국 누리꾼들의 '구토 테러'에도 굴하지 않고 황대헌의 1500m 금메달 소식에 기뻐하며 축하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