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유영, '침대 위 팔베개' 연인 맞다…"비연예인과 열애 중" 인정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3.02.06 10:14  |  조회 5771
배우 이유영이 지난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사진./사진=이유영 인스타그램
배우 이유영이 지난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사진./사진=이유영 인스타그램

배우 이유영이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6일 이유영의 소속사 에이스팩토리 측은 "배우의 개인적인 부분인 만큼 조심스럽다"며 "이유영이 최근 비연예인 남성과 만남을 시작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밝혔다.

이유영은 최근 '침대 위 팔베개 셀카'가 화제가 됐다. 그는 지난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무런 글 없이 사진 두 장을 올렸다. 사진 속 이유영은 한 남성의 팔베개를 베고 품에 안긴 채 침대 위에 누워있는 모습이다. 술을 마신 듯 얼굴이 빨갛게 달아오른 채 환하게 웃고 있다.

배우 이유영이 지난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사진./사진=이유영 인스타그램
배우 이유영이 지난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사진./사진=이유영 인스타그램

다만 이유영에게 팔베개를 해주고 있는 남성의 얼굴은 공개되지 않아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유영의 깜짝 근황에 누리꾼들은 "팔베개 누가 해줬냐" "예쁜 사랑하세요" "남자친구 생겼나?" 등의 반응을 보이며 이유영의 열애를 점치기도 했다.

배우 이유영./사진제공=JTBC
배우 이유영./사진제공=JTBC

한편 이유영은 1989년생으로 올해 나이 35세(만 33세)다.

이유영은 2012년 단편영화 '꽃은 시드는 게 아니라…'로 데뷔한 배우로, 지난해 JTBC 드라마 '인사이더'에서 오수연 역을 맡아 열연했으며, 최근 SBS 예능 프로그램 '찐친 이상 출발, 딱 한 번 간다면'을 통해서 편안한 매력을 보여주기도 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