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지 동생 김우석, '소년판타지' 출연…"사람 끌어당기는 매력"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3.03.31 06:46  |  조회 10286
/사진=MBC '소년판타지-방과후 설렘 시즌2' 방송 화면
/사진=MBC '소년판타지-방과후 설렘 시즌2' 방송 화면

그룹 메이져스(MAJORS) 멤버 수지의 동생 김우석이 매력을 발산했다.

지난 30일 방송된 MBC '소년판타지-방과후 설렘 시즌2'에서는 MC 그룹 동방신기 최강창민, 프로듀서 2PM 우영, 진영, 위너 강승윤, (여자)아이들 소연이 심사 아래 입학 평가 무대가 그려졌다.

/사진=MBC '소년판타지-방과후 설렘 시즌2' 방송 화면
/사진=MBC '소년판타지-방과후 설렘 시즌2' 방송 화면

이날 방송에서 김우석은 "누나를 넘어 사랑스러운 월드 스타가 되고 싶다"는 각오를 전하며 밝은 에너지를 뿜어냈다.

누나의 존재를 묻는 우영의 질문에는 "저의 친누나가 아이돌"이라며 "수지"라고 말했다. 이에 모두가 가수 겸 배우 수지를 떠올리며 깜짝 놀랐다.

알고 보니 김우석의 누나는 그룹 메이져스 멤버 수지였다. 이에 2PM 우영은 "제가 무지했다"고 했고, 위너 강승윤은 "낚였군요"라고 반응해 웃음을 안겼다.

김우석은 자신의 이미지처럼 밝고 귀여운 엔시티 드림 (NCT DREAM)의 캔디와 함께 댄스 브레이크로 잔망미 넘치는 무대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사진=MBC '소년판타지-방과후 설렘 시즌2' 방송 화면
/사진=MBC '소년판타지-방과후 설렘 시즌2' 방송 화면

김우석의 무대를 본 강승윤은 "캐릭터와 맞는 찰떡같은 선곡이었다"며 "선곡을 잘했다고 하는 이유는 생각보다 춤과 노래가 좋지 않았다"고 아쉬움을 표했다.

소연은 "사람을 끌어당기는 매력이 있는 것 같다. 아이돌에 꼭 필요한 사람"이라며 "오늘은 선곡이 많이 커버해줬지만 선곡이 좋지 않고 이 실력이었다면 분위기 안 좋아졌을 것"이라 짚었다.

최강창민은 "사람을 웃게 하는 매력을 가진 친구"라고 평가했다. 자신의 끼를 입증한 김우석은 2등급을 받았다.

한편 '소년판타지-방과후 설렘 시즌2'는 신개념 보이그룹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한동철 PD가 제작한 '방과후 설렘'의 두 번째 시즌이다. '소년판타지'는 한국 뿐만 아니라 일본 대표 OTT 아베마(ABEMA)와 동시 중계되며 베트남, 말레이시아, 태국 등 총 12개국에서도 시청할 수 있다. 매주 목요일 오후 10시에 MBC에서 방송된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