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력 논란' 엑소 수호 심경 "조금 실수에 조롱과 비하…힘들다"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3.07.10 16:15  |  조회 8766
그룹 엑소(EXO) 수호/사진=이동훈 기자
그룹 엑소(EXO) 수호/사진=이동훈 기자

그룹 엑소 수호가 뮤지컬 '모차르트!' 프레스콜 시연 후 실력 논란에 휩싸인 것에 대해 심경을 털어놨다.

최근 수호는 팬 커뮤니티 버블을 통해 "우리 팬분들이 아니어도 일반 관객 여러분, 많은 배우분들, 기자님들도 극찬해 주신 제 공연을 왜 '현재 반응 안좋은 수호 뮤지컬'이라는 글로 저를 폄하하려는 걸까요"라고 하소연했다.

앞서 수호는 지난달 20일 진행된 '모차르트!' 프레스콜에서 감기 증세로 불참한 김희재를 대신해 '왜 나를 사랑하지 않나요'를 불렀다. 이후 온라인에 해당 영상이 퍼지면서 일각에서는 수호의 실력을 비판하기도 했다.

수호는 이에 대해 "제가 조금만 실수해도 지금 이렇게 조롱하고 비하 당할 것이 그려지기에 정신적으로 너무 힘들기도 했고, 프레스콜 때 김희재 배우가 갑작스럽게 당일에 참여하지 못하게 되면서 부르는 넘버도 바뀌고 긴장이 더 돼 '왜 나를 사랑하지 않나요'를 제 성에도 차지 못하게 불렀다"며 "저도 지금 아쉽다"고 말했다.

또 "실수한 부분만 편집해서 쇼츠로 만들어 조롱하고 비하하는 것도 봤다"고 토로했다. 수호는 "그래서 JTBC 'K-909'에서 다시 한번 선곡을 해서 불렀다. 어떻게 불렀는지는 2주 후에 그들도 들어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수호는 "그럼에도 제가 부족함이라고 생각하고 무대로 증명해 보이겠다 생각하고 묵묵히 연기하고 노래하고 있다"고 밝혔다.

수호는 오는 8월22일까지 서울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공연하는 뮤지컬 '모차르트!' 무대에 선다. 그는 주인공 볼프강 모차르트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