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MS 신도 논란' DKZ 경윤, 활동 중단→결국 팀 탈퇴 "입대 예정"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3.08.08 06:45  |  조회 2748
/사진=그룹 DKZ 경윤 인스타그램
/사진=그룹 DKZ 경윤 인스타그램
JMS(기독교복음선교회) 신도 논란에 휩싸였던 그룹 DKZ 멤버 경윤이 결국 팀 탈퇴를 결정했다.

지난 7일 소속사 동요엔터테인먼트는 공식 팬카페에 "멤버(경윤) 현재 상황 및 추후 행보 안내"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했다.

DKZ 측은 "경윤은 지난 4월부터 건강상의 이유로 활동을 중단하고 충분한 치료에 집중해 왔다. 이후 경윤은 컨디션이 많이 회복되어 당사와 함께 오랜 시간 향후 활동 방향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를 나눴다"라고 밝혔다.

DKZ 측에 따르면 경윤은 그룹 활동을 마무리하고 연내 입대해 국방의 의무를 다할 예정이다. DKZ 측은 "경윤은 이유를 불문하고 멤버들은 물론 팬분들께 심려를 끼친 점에 대해 책임을 통감하고 있다"라며 "향후 경윤이 건강한 모습으로 팬분들 앞에 설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다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이후 경윤은 자필로 쓴 손편지를 게재했다. 편지에서 경윤은 "너무 오랜만에 인사를 하는 것 같아서 먼저 죄송한 마음이 든다"라며 "저로 인한 일들로 놀라고 실망하셨을 팬들에게 정말 죄송하고 또한 걱정해 주신 팬들에게 정말 너무나 고맙다는 인사를 하고 싶다"라고 심경을 밝혔다.

경윤은 "5개월 동안 정말 많은 생각을 하면서 시간을 보냈다. 제가 아끼는 모든 사람을 위한 제일 좋은 선택이 무엇인지 고심 끝에 DKZ 경윤을 보내줘야겠다고 결론을 내리게 됐다"고 DKZ 탈퇴를 공식화했다.

이어 "남은 멤버들을 생각해서라도 내 선택에 있어 후회하고 싶지 않다"라며 "나는 여전히 멤버들을 응원하고 있고 팬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잊지 않고 있다. 앞으로도 이 마음들을 가슴속에 간직하겠다. DKZ의 경윤을 사랑해 주시고 응원해 주셔서 진심을 담아 감사드린다"라고 덧붙이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2022.04.28 그룹 DKZ 인터뷰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2022.04.28 그룹 DKZ 인터뷰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앞서 경윤은 지난 3월 넷플릭스 다큐멘터리 '나는 신이다: 신이 배신한 사람들'이 공개된 이후 'JMS 신도' 의혹에 휩싸였다. 경윤의 부모가 운영하는 카페 역시 JMS와 관련된 업체 리스트에 이름을 올렸기 때문이다.

당시 소속사 동요엔터테인먼트는 "경윤 역시 방송 내용을 확인하고 경악을 금치 못했다. 가족들이 운영하던 업체는 즉시 영업을 중지함과 동시에 특정 단체와 관련된 모든 부분을 확인해, 탈교 및 향후 어떠한 관련도 없을 것임을 명확히 말씀드린다"라고 입장을 전했다.

이후 경윤은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어렸을 때부터 JMS 교회를 다녔다고 밝혔다. 경윤은 중학교 3학년부터 고등학교 1학년까지 2년간 JMS에서 운영하는 가수단으로 활동했다고 인정하면서 "중3때 가수단에 지원했다. 집안 형편이 어려워 레슨 엄두를 못 냈다가 노래를 가르쳐 준다고 해서 배웠다"고 털어놨다.

경윤은 "그 모든 시간을 되돌리고 싶을 정도로 반성과 자책을 하고 있다. 많이 부족하고 모자란 저라서 너무 죄송하다"라며 사과했다.

이후 경윤은 불안 장애 및 사회공포증 진단으로 활동을 중단, 치료에 전념하며 모든 스케줄에 불참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