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현모, 라이머와 이혼 후 첫 공식석상…환한 미소 '눈길'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3.11.21 22:12  |  조회 6097
방송인 겸 동시통역사 안현모./사진=뉴스1
방송인 겸 동시통역사 안현모./사진=뉴스1

방송인 겸 동시통역사 안현모가 이혼 후 첫 공식석상에 모습을 드러냈다.

안현모는 21일 서울 송파구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점에서 열린 영화 '싱글 인 서울' VIP 시사회에 참석했다.

지난 6일 전남편인 래퍼 라이머와 결혼 6년 만에 이혼 소식을 알린 후 첫 공식석상이었다. 포토월에 선 안현모는 카메라 앞에서 환한 미소를 지어보여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날 안현모는 목 위로 올라오는 화이트 블라우스에 세련된 남색 와이드 팬츠와 롱 재킷을 걸친 채 등장했다.

안현모는 발등을 덮는 길이의 와이드 팬츠에 굵은 벨트를 착용해 실루엣을 살렸으며, 아찔한 플랫폼 힐을 신어 긴 다리를 강조했다.

앞머리를 살짝 내린 뒤 긴 머리를 하나로 묶어내린 안현모는 매끈한 피부결을 살린 메이크업으로 생기 있는 룩을 완성했다.

라이머는 1996년 래퍼로 데뷔해 브랜뉴뮤직을 운영하고 있으며, 안현모는 SBS CNBC 외신 기자 겸 앵커 출신으로 현재는 방송인 겸 동시통역사로 활동 중이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