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메컷 한 김연아, 멋쁨 폭발 화보…"주변 챙기며 행복 느껴"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4.02.21 23:15  |  조회 2157
전 피겨스케이팅 선수 김연아 /사진=보그 코리아
전 피겨스케이팅 선수 김연아 /사진=보그 코리아
전 피겨스케이팅 선수 김연아가 최초로 히메컷에 도전했다.

21일 매거진 보그 코리아는 '보그 리더: 2024 우먼 나우' 프로젝트 일환으로 진행한 김연아의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 속 김연아는 블랙 원숄더 드레스를 입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는 옆머리를 사선으로 짧게 자르는 일명 '히메컷' 헤어스타일을 연출해 눈길을 끌었다.

새로운 헤어스타일에 대해 김연아는 "평생 시도해볼 기회가 있었을까"라며 "스타일뿐 아니라 모든 면에서 보기보다 안정을 추구하는 편이다. 모험과 변신도 그다지 즐기지 않는다. 색다른 것을 시도할 때 느낄 수 있는 재미는 확실히 있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전 피겨스케이팅 선수 김연아 /사진=보그 코리아
전 피겨스케이팅 선수 김연아 /사진=보그 코리아
이 밖에도 김연아는 화보에서 다채로운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누드 톤의 러플 드레스를 입고 스모키 메이크업을 하거나 재킷 차림에 왕관 형태의 금색 월계관을 쓰고 여신 같은 분위기를 자아냈다.

근황에 관해 김연아는 "최근 내가 주변 사람을 챙겨주는 걸 좋아한다는 걸 깨달았다. 상대가 바라기 전 먼저 알아보고 챙겨주는 데서 행복을 느낀다"라고 말했다.

김연아는 "결혼 전에는 주변에 항상 나를 챙겨주는 사람들이 있어서 누군가를 보살피는 일이 익숙하지 않았다. 요즘은 기꺼이 손을 내밀고 고마워하는 상대의 반응에서 남모를 뿌듯함을 느낀다"라고 전했다.

김연아는 2022년 10월22일 그룹 포레스텔라 고우림과 결혼했다. 남편 고우림은 지난해 11월 육군 현역으로 입대했다.

전 피겨스케이팅 선수 김연아 /사진=보그 코리아
전 피겨스케이팅 선수 김연아 /사진=보그 코리아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

MOST VIE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