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옷 30년째 입는 엄마, "월급 쥐꼬리" 분노…오은영 '쓴소리'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4.04.04 17:25  |  조회 31321
/사진=채널A '요즘 육아-금쪽같은 내 새끼' 예고 영상
/사진=채널A '요즘 육아-금쪽같은 내 새끼' 예고 영상

지나친 절약으로 불편을 겪는 금쪽이 가족의 사연에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오은영 박사가 일침을 가한다.

오는 5일 방송되는 채널A 예능 프로그램 '요즘 육아-금쪽같은 내 새끼'에서는 11살, 8살 형제를 키우는 금쪽이 부모가 출연한다.

이날 방송에서 금쪽이 부모는 동생에게만 공격적인 행동을 보이는 금쪽이의 사연이 공개된다. 금쪽이 엄마는 "과격하게 싸우는 모습을 보고 너무 충격을 받았다"며 "쌓아온 것을 폭발하는 것 같다"고 심각성을 전한다.

/사진=채널A '요즘 육아-금쪽같은 내 새끼' 예고 영상
/사진=채널A '요즘 육아-금쪽같은 내 새끼' 예고 영상

공개된 일상 영상에는 금쪽이 형제가 집에서 블록 놀이 중인 모습이 담겼다.

금쪽이는 동생에게 장난감을 가져오라고 하고, 동생은 형에게 장난감을 뺏기기 싫어 머뭇거린다. 그러자 금쪽이는 동생 장난감을 빼앗기 위해 몸싸움을 벌인다. 이 과정에서 금쪽이는 동생의 머리를 때리고, 발로 가격하는 등 폭력을 휘두르지만 금쪽이 엄마는 이를 지켜보기만 한다.

금쪽이 엄마는 "형제 싸움을 어떻게 중재해야 할지 모르겠다"고 어려움을 토로하고, 오은영 박사는 형제 갈등 해결 방법을 전한다.

영상에는 저녁 식사 이후, 금쪽이 엄마가 화장실에 냄비를 들고 가는 모습이 포착된다. 금쪽이 엄마는 냄비에 담긴 따뜻한 물로 세안부터 바닥 청소까지 하고, 불도 켜지 않고 씻어 모두를 놀라게 한다.

/사진=채널A '요즘 육아-금쪽같은 내 새끼' 예고 영상
/사진=채널A '요즘 육아-금쪽같은 내 새끼' 예고 영상

이어 다음날 봄맞이 옷 정리에 나선 금쪽이 가족의 모습이 공개된다. 정리 중 엄마가 30년째 버리지 못한 속옷이 등장하고, 엄마와 가족들은 절약 방식을 두고 갈등을 빚는다.

금쪽이 엄마는 "네 식구 중에 나만 아끼고 있잖아", "월급도 쥐꼬리만 해가지고"라며 공격적으로 불만을 표출해 충격을 안긴다.

친구를 만나러 간 금쪽이 아빠의 모습도 그려진다. 금쪽이 아빠는 절약하는 엄마 때문에 대소변을 보고도 자신과 아이들이 변기물을 내리지 못한다고 토로한다. 이어지는 엄마의 지나친 절약 일화에 출연진은 경악을 금치 못한다.

절약을 다른 가족들에게도 요구하고 있는 엄마의 행동에 오은영 박사는 심각해진다. 이어 그는 "엄마가 지나치다 못해 인색하다, 경제적으로 가족까지 과하게 ○○하고 있다"라고 설명한다.

금쪽이 엄마가 이토록 절약에 집착하게 된 원인과 엄마의 지나친 절약으로 위기를 맞은 금쪽이 가족의 사연은 오는 5일 방송되는 채널A '요즘 육아-금쪽같은 내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

MOST VIE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