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친 것만 3208만원…전도연, 우아한 올블랙 "절제된 럭셔리 룩"

[스타일 몇대몇] 연극 '벚꽃동산' 제작발표회 참석한 배우 전도연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4.04.27 00:00  |  조회 6162
배우 전도연 /사진=이동훈 기자, 디올
배우 전도연 /사진=이동훈 기자, 디올
배우 전도연이 고급스러운 올블랙 패션을 선보였다.

지난 23일 서울 강서구 LG아트센터에서 진행된 연극 '벚꽃동산' 제작발표회에는 전도연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배우 전도연 /사진=이동훈 기자
배우 전도연 /사진=이동훈 기자
제작발표회에서 전도연은 커다란 리본을 장식한 블라우스에 밑단이 퍼지는 플리츠 롱스커트를 입었다. 여기에 전도연은 발목이 드러나는 얇은 스트랩 하이힐을 매치해 다리를 길어 보이게 연출했다.

전도연은 올림머리에 귀걸이를 생략하고 왼손 중지에만 볼드한 반지를 3개 레이어드해 은근한 포인트를 완성했다.
/사진=디올
/사진=디올
전도연이 착용한 의상과 아이템은 모두 '디올' 제품이다. 블라우스와 스커트, 샌들 모두 수백만원대 제품이다.

특히 전도연은 같은 디자인에 다이아몬드가 서로 다르게 세팅된 반지 3개를 함께 착용했다. 다이아몬드가 없는 모델은 370만원, 전체에 세팅된 제품은 1050만원으로 전도연이 이날 착용한 착장의 가격은 총 3208만원이다.

디올 2024 S/S 컬렉션에 선 런웨이 모델은 블라우스와 스커트 차림에 글래디에이터 샌들을 연상케 하는 여러 개의 앵클 스트랩 장식의 플랫 슈즈를 매치해 올블랙 룩의 무거움을 덜어냈다. 여기에 모델은 가죽 토트백을 들어 세련미를 더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