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민경, 연예계 음주운전 논란 의식?…"모든 걸 잃을 선택 안 해"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4.06.05 18:41  |  조회 27480
그룹 다비치 강민경이 유튜브 채널에 올린 브이로그 영상. /사진=유튜브 영상 갈무리
그룹 다비치 강민경이 유튜브 채널에 올린 브이로그 영상. /사진=유튜브 영상 갈무리

그룹 다비치 멤버 강민경이 음주운전 오해를 사전 차단했다.

강민경은 지난달 26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걍밍경'에 '식욕 선 넘네?'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해당 영상은 브이로그로 강민경의 일상을 담아냈다.

영상에서 강민경은 오리고기를 넣은 메밀국수를 만들어 먹으며 매실주 하이볼을 마셨다. 이후 강민경은 한밤중 운동하러 가기 위해 운전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진 화면에서 직접 만든 참나물 파스타와 와인을 페어링한 강민경은 케이크 픽업을 위해 차를 타고 이동했다.

이와 관련해 강민경은 "제 브이로그는 며칠 간의 일상을 눌러 담은 영상이다. 연결된 장면이라고 해도 대부분 다른 날"이라는 댓글을 남겼다.

그는 "반주하고 바로 운전하는 신들이 있는데, 혹시나 오해하실까 봐 남긴다. 한순간에 모든 걸 잃을 선택은 절대 하지 않는다"고 덧붙이며 음주운전 의혹을 사전 차단했다.

강민경은 최근 연예인들의 음주운전이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만큼 불필요한 논란이 생겨나는 것을 막기 위해 글을 남긴 것으로 추정된다.

그룹 다비치 강민경이 음주운전 논란 의혹을 사전 차단했다. /사진=강민경 유튜브 채널 댓글 캡처
그룹 다비치 강민경이 음주운전 논란 의혹을 사전 차단했다. /사진=강민경 유튜브 채널 댓글 캡처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