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캣츠' 옥주현, 우아한 트렌치코트 룩…부츠 '포인트'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19.12.23 18:24  |  조회 2963
가수 옥주현, 영화 '캣츠' 감독 톰 후퍼/사진=뉴스1
가수 옥주현, 영화 '캣츠' 감독 톰 후퍼/사진=뉴스1
가수 옥주현이 럭셔리한 포인트 패션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옥주현은 23일 오후 서울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뮤지컬 영화 '캣츠' 내한 공식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이날 옥주현은 영화 '캣츠'의 감독 톰 후퍼와 만났다.

가수 옥주현/사진=강민석 인턴기자, 뉴스1
가수 옥주현/사진=강민석 인턴기자, 뉴스1
이날 옥주현은 우아한 드롭 숄더와 넓은 라펠이 돋보이는 크림색 트렌치코트에 블랙 이너를 받쳐입고 등장했다.

옥주현은 트렌치코트 스트랩으로 허리를 잘록하게 여며 우아한 실루엣의 드레스처럼 연출해 입었다. 여기에 옥주현은 화려하게 반짝이는 크리스탈 앵클 부츠로 럭셔리한 포인트를 더했다.

또한 옥주현은 긴 웨이브 머리를 한쪽 귀 뒤로 넘겨 우아하게 연출했으며 아기자기하게 떨어지는 작은 드롭 이어링과 깔끔한 뱅글, 반지로 세련된 스타일을 완성했다.

한편 옥주현은 영화 '캣츠'의 대표곡인 '메모리'(Memory)를 한국어 버전으로 불렀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