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억만장자' 미란다 커, 어깨 드러낸 과감한 패션…눈부신 미모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1.10.26 23:00  |  조회 4139
모델 미란다 커/사진=미란다 커 인스타그램
모델 미란다 커/사진=미란다 커 인스타그램
호주 출신 모델 미란다 커가 과감한 오프숄더 룩을 선보였다.

미란다 커는 지난 26일(한국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햇살이 그립다"는 글과 함께 자신의 사진 여러 장을 공개했다.

모델 미란다 커/사진=미란다 커 인스타그램
모델 미란다 커/사진=미란다 커 인스타그램
사진 속 미란다 커는 어깨 라인이 시원하게 드러나는 노란색 오프숄더 드레스를 입고 포즈를 취했다.

미란다 커는 긴머리를 흩날리며 뒤를 돌아보는 듯한 포즈를 취하는가 하면 눈을 감고 쏟아지는 햇살을 즐기는 듯한 여유로운 모습도 선보였다.

모델 미란다 커/사진=미란다 커 인스타그램/AFPBBNews=뉴스1
모델 미란다 커/사진=미란다 커 인스타그램/AFPBBNews=뉴스1
미란다 커는 눈을 감은 채 아름다운 옆태를 자랑해 감탄을 자아낸다.

모델 미란다 커/사진=미란다 커 인스타그램
모델 미란다 커/사진=미란다 커 인스타그램
또한 미란다 커는 테라스 소파에 누워 햇살을 살짝 가리는 듯한 포즈를 취한 채 눈부신 미모를 자랑했다.

미란다 커는 톱모델 답게 자유자재로 자연스러운 포즈를 취하며 화보 못지 않은 일상 사진을 완성했다.

한편 미란다 커는 첫 남편인 할리우드 배우 올랜도 블룸과 이혼 후 2017년 억만장자인 에반 스피겔 스냅챗 CEO(최고경영자)와 재혼했다. 현재 첫 남편 올랜도 블룸과 사이에서 낳은 아들 플린과 에반 스피겔과 사이에서 낳은 두 아들까지 세 아이를 함께 키우고 있다.

미국 매체 '비즈니스 인사이더'에 따르면 에반 스피겔의 지난해 자산은 19억 달러(한화 약 2조1500억원) 수준으로 최연소 억만장자 2위에 이름을 올렸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