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항준 "장모님과 사는 중, ♥김은희와 따로 살아"…왜?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2.10.18 10:42  |  조회 18108
/사진=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
/사진=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
영화감독 장항준이 아내인 김은희 작가와 따로 살고 있다고 밝힌다.

오는 19일 방송되는 KBS2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는 장항준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눈다.

이날 방송에서 장항준은 아내 김은희 때문에 인생에 큰 시련이 닥쳤다고 털어놓는다.

장항준은 "원래 우리 부부 돈 관리를 내가 도맡아 했는데 김은희 작가의 수입이 커지다 보니 세무사가 돈을 따로 관리해야 한다고 하더라"며 부부의 재산 분리로 위기감을 느꼈다고 고백한다.

그는 "그 순간 '다 내 돈이 아니었어?', '이 사람 게 있고 내 게 있어? 우리 게 아니고?', '우리는 결혼해서부터 항상 우리였는데...' 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해 웃음을 안긴다.

장항준은 재산 분리에 대한 대책으로 "요즘 열심히 일하고 있다"고 너스레를 떤다.

이어 장항준은 요즘 아내 김은희 작가와 따로 살고 있다고도 밝혀 모두를 놀라게 한다. 장항준은 "나는 서울에서 장모님과 살고 있고, 김은희 작가는 딸과 부천에서 살고 있다"고 밝힌다.

이어 그는 "혼자 계신 장모님이 외로우실 것 같아 같이 살게 됐다"며 "장모님이랑 함께 사니 아침도 챙겨주시고 좋더라"라고 행복한 '처가살이'를 자랑했다. 이어 그는 "집은 내 거다"라고 당당하게 밝혀 눈길을 끈다.

장항준은 아내 김은희와 부부 동반 광고 제의도 많다고 말한다.

장항준은 "부부 동반 광고가 7~8개 정도가 들어와서 나는 한다고 했는데 김은희 작가는 '난 그런 거 못해'라며 거절하더라"라고 분통을 터뜨린다. 그리고는 아내 김은희를 향해 "네가 배가 불렀구나"라고 본심을 드러내 웃음을 안긴다.

한편 장항준이 출연하는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오는 19일 저녁 8시30분 방송된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