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보라 "시가어른 김용건·하정우…창피한지 내 방송 안 본다고"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3.04.10 08:59  |  조회 2159
/사진=MBC '구해줘! 홈즈' 방송 화면
/사진=MBC '구해줘! 홈즈' 방송 화면

배우 황보라가 자신의 예능 출연에 대한 시가 어른들의 반응을 전했다.

지난 9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구해줘! 홈즈'에는 황보라가 덕팀 인턴 코디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양세찬은 황보라를 코디로 맞이하며 "지난번 출연했을 때 차분한 이미지로 변신하려다가 실패하지 않았냐"고 말했다.

/사진=MBC '구해줘! 홈즈' 방송 화면
/사진=MBC '구해줘! 홈즈' 방송 화면

지난 방송 출연 당시 황보라는 "좀 차분해졌다. 집안 어르신들도 유명한 연예인들이고 해서"라며 시가 어른들을 의식하는 듯했으나 양세형과 함께 집을 돌아보며 남다른 텐션과 에너지를 선보인 바 있다.

양세찬은 "그 부분을 스타 가족분들이 봤냐"고 묻자 황보라는 웃음을 터뜨렸다. 그는 시가 반응에 대해 "저 나오는 거 안 본다고 이제. 무슨 말 할지 몰라서 떨려서, 좀 창피한가 보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에 장동민은 "이제 너 나오는 건 안 본다"고 잔뜩 과장한 톤으로 재연해 보이자 붐은 황보라 대신 "그런 톤인 분들은 없다"고 딱 잘라 말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황보라는 배우 김용건의 아들이자 배우 하정우의 동생인 영화제작자 겸 배우 김영훈(활동명 차현우)과 10년 열애 끝에 지난해 11월 결혼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