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중 "영탁 '찐이야' 원래 내 노래" 폭탄 발언…영탁 반응은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3.07.11 13:16  |  조회 3101
가수 김호중, 영탁./사진=SBS '강심장리그' 예고 영상
가수 김호중, 영탁./사진=SBS '강심장리그' 예고 영상

가수 김호중이 가수 영탁과 진실공방을 벌인다.

11일 방송되는 SBS 예능 프로그램 '강심장리그'에는 '트바로티'(트로트+파바로티) 김호중이 출연해 영탁의 대표곡인 '찐이야'에 얽힌 비하인드 스토리를 최초 공개한다.

14년 전 SBS 예능 프로그램 '놀라운 대회! 스타킹'에 '고딩 파바로티'로 출연했던 김호중은 MC 강호동과 깊은 인연을 떠올린다.

김호중은 당시와 비교했을 때 변한 곳 없이 한결같은 외모로 관심이 집중되자 "동안 외모 유지 비법은 최대한 얼굴을 빵빵하게 만드는 것"이라고 밝혀 웃음을 안긴다.

김호중은 "팬들에게 선물 받은 젓갈 반찬 하나에도 즉석밥 큰 공기를 4개까지 비울 수 있다"며 대식가 면모를 자랑하는가 하면 젊어 보이기 위한 비결로 '새식'을 언급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가수 김호중./사진=SBS '강심장리그' 예고 영상
가수 김호중./사진=SBS '강심장리그' 예고 영상

그런가 하면 김호중은 영탁의 대표곡인 '찐이야'가 원래 본인 노래였다고 주장해 모두를 놀라게 한다.

김호중은 TV조선 음악 경연 프로그램 '미스터트롯' 결승전 미션곡으로 노래를 마주했던 당시를 회상하며 말문을 연다.

이야기를 털어놓기 전 김호중은 영탁에게 "얘기해도 되냐"고 도발하고, 영탁은 "가감 없이 얘기해달라"고 받아쳐 긴장감을 고조시킨다.

가수 김호중./사진=SBS '강심장리그' 예고 영상
가수 김호중./사진=SBS '강심장리그' 예고 영상

이후 이날 방송에서는 김호중이 부르는 '찐이야' 무대에 이어 김호중, 영탁의 합동 무대가 펼쳐진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찐이야'를 두고 펼쳐지는 김호중과 영탁의 진실 공방의 결말은 11일 밤 10시 20분 방송되는 '강심장리그'에서 확인할 수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