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솔 15기' 옥순♥광수, 깜짝 결혼소식…"교제 15일 만에 확신"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3.07.20 06:53  |  조회 118343
/사진=SBS플러스·ENA '나는 솔로' 방송 화면
/사진=SBS플러스·ENA '나는 솔로' 방송 화면

'나는 솔로' 15기 옥순(이하 가명)과 광수가 서로를 최종선택한 후 결혼까지 결정했다.

지난 19일 방송된 SBS플러스·ENA 예능 프로그램 '나는 SOLO'(이하 '나는 솔로')에서는 출연진이 최종 선택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최종 선택에서 광수와 옥순은 커플이 됐다. '나는 솔로' 방송에서 '광수'와 '옥순'이 커플이 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이후 두 사람은 결혼 소식을 알려 MC들의 축하를 받았다.

MC 데프콘은 "두 사람이 사귄 지 15일만에 결혼을 확신하고 두 달만에 결혼을 진행했다"고 전해 놀라움을 안겼다.
/사진=SBS플러스·ENA '나는 솔로' 방송 화면
/사진=SBS플러스·ENA '나는 솔로' 방송 화면

이날 방송에서 광수는 옥순과 마지막 밤 데이트를 하며 "나는 마지막 날이라서 속에 있는 말 다하고 시원하게 집에 가려고 한다. 나는 옥순 만나서 진짜 좋았고, 어제오늘 진짜 계속 옥순만 생각나고 의식하게 되고 그런 게 있더라. 그게 내 마음이다"라며 적극 대시했다.

옥순이 "되게 부끄러운데 근데 저 되게 좋다"며 "결혼 준비 됐냐"고 물었다. 광수는 "결혼 준비는 해야 한다. 나는 그런 건 있다. 나는 내가 성공할 것 같다. 열심히 하고 성실히 사는 사람"이라고 답했다.

광수는 "그래서 물론 나한테 주어진 환경이 좋은 환경은 아니었지만 그런 책임감이 되게 강하다. 아내한테 좋은 거 사주고 싶고 남 부럽지 않게 해주고 싶고 그런 게 강하다"고 어필했다.

옥순이 "맞벌이가 좋냐, 외벌이가 좋냐"고 묻자 광수는 "알아서 다 벌어다 줄 것"이라며 남다른 책임감을 보였다.

최종 선택을 앞두고 제작진은 출연진에 "마지막으로 진심을 표현할 시간을 드리겠다"고 고지했다. 이에 광수는 옥순을 위해 손편지를 준비했다.

광수가 직접 읽어준 손 편지에 옥순은 "되게 감동이다. 이렇게 많은 이야기를 해줄지 몰랐다"며 감격했다. 옥순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저는 사실 되게 부끄러움이 많은데 부끄러움을 이겨내고 표현해 주시는 게 감동이었던 것 같다"며 눈물을 흘렸다.
/사진=SBS플러스·ENA '나는 솔로' 방송 화면
/사진=SBS플러스·ENA '나는 솔로' 방송 화면

솔로들이 "광수 귀엽다"며 환호하자 광수는 "태어나서 처음 해본다"며 쑥스러워했다.

광수는 "옥순이만 볼 거고 예뻐해주고 사랑 많이 주고 행복하게 해줄 것"이라고 했고, 옥순은 "부끄러움을 많이 타서 많이 표현을 못했는데 현실 세계로 돌아가면 표현을 많이 하겠다"고 약속했다.

옥순은 "최종 선택하고 광수가 며칠 뒤에 고백을 했고, 최종 선택부터 1일로 하자더라"며 "기쁠 때도 슬플 때도 옆에 항상 있을 거고, 힘든 일이 있으면 다 지켜줄 것"이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광수는 "겉으로 보면 도도한 것 같은데 착하다. 내면이 더 예쁘다. '이 사람이랑 내가 평생 같이 살아도 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잘 살자"고 다정한 모습을 보였다. 두 사람은 입맞춤을 하고 손을 꼭 잡은 모습으로 3MC를 놀라게 했다.

/사진=SBS플러스·ENA '나는 솔로' 방송 화면
/사진=SBS플러스·ENA '나는 솔로' 방송 화면

한편 '나는 솔로' 15기 영수는 순자를 최종 선택했으나 순자는 최종 선택을 포기했고, 상철은 영자를 선택했으나 영자는 최종 선택을 하지 않았다. 이후 영호, 정숙, 영식, 현숙이 모두 최종 선택을 포기한 가운데, 영숙과 영철은 최종 커플이 됐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