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명, 부동산 투자 '대박'…"♥아내 말에 산 집 40% 올라"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3.07.25 11:22  |  조회 2921
코미디언 김용명./사진=SBS플러스·ENA '리얼 Law맨스 고소한 남녀'
코미디언 김용명./사진=SBS플러스·ENA '리얼 Law맨스 고소한 남녀'

코미디언 김용명이 아내에 대한 강한 믿음을 보였다.

25일 방송되는 SBS플러스·ENA 예능 프로그램 '리얼 Law맨스 고소한 남녀'에는 새 멤버로 김용명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눈다.

이날 방송에서 김용명은 아내 자랑을 이어가고, 이에 김지민은 "부인 덕에 서울에 집을 샀는데 그 집이 지금 대박이 났다"며 고개를 끄덕인다.

김용명은 "2018년 한창 부동산 시세가 오를 때 집을 사느냐 마느냐 고민하고 있었다. 그때 아내가 사자고 해서 샀더니 지금 40% 올랐다"며 부동산 투자 성공을 알려 모두의 부러움을 샀다.

이에 김준현은 "결혼했을 때 '아내가 나보다 윗선이다' 하면 무조건 말 들어야 된다"며 거들었고, 김용명은 "윗선이 아니라 여자 말은 무조건 들어야 한다"며 자신의 결혼 생활 철칙을 고백해 감탄을 자아냈다고.

김용명이 "준호 형도 지금 얼마나 잘 되고 있냐"고 하자 김지민은 "(김준호가) 거의 노래를 한다. '지민이 말을 들으면 자다가도 떡이 나온다'"며 '팔불출' 김준호의 지민 찬양곡을 공개해 웃음을 안긴다.

/사진=SBS플러스·ENA '리얼 Law맨스 고소한 남녀'
/사진=SBS플러스·ENA '리얼 Law맨스 고소한 남녀'

이날 방송에서는 경악을 부르는 사연이 소개되고, 이를 지켜본 김용명은 김지민과 이지현에게 "두 집 살림을 한 남편을 용서할 수 있냐"고 묻는다.

이에 김지민은 "무조건 이혼"이라고 분노한 반면 이지현은 "외도하고 바람을 피우는 건 괜찮다. 돈이 많지 않나. 자주 안 봐도 된다"는 화통한 반응을 보인다. 김지민이 "그렇게 속물이었냐"며 놀라워하자 김준현은 "오히려 현실적인 것"이라며 고개를 끄덕인다고.

한편 '리얼 Law맨스 고소한 남녀'는 25일 저녁 8시40분에 방송된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