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OA 출신 유나, 2월 결혼…예비 신랑은 작곡가 강정훈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4.01.11 13:38  |  조회 1761
그룹 AOA 출신 유나./사진=유나 인스타그램
그룹 AOA 출신 유나./사진=유나 인스타그램

그룹 AOA 출신 유나(본명 서유나·31)의 결혼 소식이 전해졌다.

유나가 오는 2월 18일 음악 프로듀서 겸 작곡가 강정훈과 서울 모처에서 결혼한다고 11일 이데일리가 보도했다.

두 사람은 이미 웨딩 촬영을 마쳤으며 지인들에게 결혼 소식을 알리는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유나는 2021년 AOA 탈퇴 후 'e.NA'라는 이름으로 작사, 작곡 등의 활동을 하며 강정훈과 인연을 맺은 것으로 알려졌다.

유나의 결혼 소식에 누리꾼들은 그의 인스타그램을 찾아 "결혼 진심으로 축하드려요", "누나 꼭 행복하세요" 등의 댓글로 축하 메시지를 남겼다.

강정훈은 음악 프로듀싱 팀 '별들의 전쟁' 일원의 작곡가로, 그가 속한 프로듀싱 팀은 그룹 씨스타19 '마보이'(MA BOY), 제국의 아이들 '후유증', 티아라 '완전 미쳤네', 트와이스 '하트 셰이커'(HEART SHAKER), 있지(ITZY) '달라달라' 등 수많은 가수의 곡을 작업한 바 있다.

유나는 2012년 AOA로 데뷔해 '짧은 치마' '심쿵해' 등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으며 2021년 FNC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이 만료돼 그룹을 탈퇴했다. 이후 그는 필라테스 강사로 활동하는 근황을 전해왔다. 유나는 지난해 9월 '얼음꽃'으로 솔로 활동을 펼치기도 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