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스데이 출신 방민아, 1일 부친상…"슬픔 속 빈소 지키는 중"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4.02.02 13:50  |  조회 2274
배우 방민아 /사진제공=백상예술대상사무국
배우 방민아 /사진제공=백상예술대상사무국
그룹 걸스데이 출신 방민아(30)가 부친상을 당했다.

2일 소속사 유본컴퍼니에 따르면 방민아의 아버지는 전날 병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60세.

방민아는 현재 가족들과 슬픔 속에 빈소를 지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고인의 빈소는 인천국제성모병원 장례식장 7호실에 마련됐다. 발인은 4일이다. 인천가족공원에서 화장, 백석 하늘의 문에서 봉안할 예정이다.

방민아는 지난달 26일 방송된 TV조선 예능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 출연해 걸스데이 활동 당시 아버지에게 자동차를 사드렸던 일화를 공개하며 애정을 드러낸 바 있어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2010년 걸스데이로 데뷔한 방민아는 이후 2016년 연기자로 전향해 드라마 '미녀 공심이' '절대그이' '딜리버리맨' '이벤트를 확인하세요', 영화 '최선의 삶' '화사한 그녀' 등에 출연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