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지효 "김종국 여자친구 있는 듯, 양세찬은 결별"…지석진 진땀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4.06.17 06:09  |  조회 2943
배우 송지효가 방송인 지석진의 유튜브 채널에 출연해 김종국 양세찬의 열애를 폭로했다. /사진=유튜브 영상 갈무리
배우 송지효가 방송인 지석진의 유튜브 채널에 출연해 김종국 양세찬의 열애를 폭로했다. /사진=유튜브 영상 갈무리
배우 송지효가 '런닝맨'에 함께 출연한 김종국 양세찬의 열애를 의심했다.

지난 15일 유튜브 채널 '지편한세상'에는 '효마카세 송지효 편'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서 지석진은 송지효를 게스트로 초대했다. 송지효는 직접 연어·불고기 초밥을 만들기 시작했다.

지석진은 요리 중인 송지효에게 "'런닝맨'에 지금 결혼해야 할 친구가 종국이, 지효, 세찬이가 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송지효는 "나보다 종국 오빠가 급하다. 세찬이는 조금 더 즐겨도 된다"라며 "종국 오빠는 여자친구가 있는 것 같다"고 폭로해 눈길을 끌었다.

송지효는 김종국의 열애를 의심하는 이유로 화가 줄고 웃음이 많아진 것을 언급했다.

배우 송지효가 방송인 지석진의 유튜브 채널에 출연해 김종국 양세찬의 열애를 폭로했다. /사진=유튜브 영상 갈무리
배우 송지효가 방송인 지석진의 유튜브 채널에 출연해 김종국 양세찬의 열애를 폭로했다. /사진=유튜브 영상 갈무리
지석진은 "처음 듣는 얘기다", "이거 특종이다"라며 놀라워했다. 이에 송지효는 "아니다. 잘 모른다. '있는 것 아닐까?'라고 얘기하는 것"이라고 급히 수습했다.

이어 지석진은 "세찬이는 어떤 것 같냐"라며 '런닝맨'의 또 다른 미혼 멤버인 양세찬을 언급했다. 송지효는 "세찬이는 헤어진 것 같아"라고 폭탄 발언했고 당황한 지석진은 "이거 나가도 되냐. 완전 지효 자기만의 생각이니 오해하지 마라"라고 진땀을 흘렸다.

송지효는 "세찬이가 갑자기 '응급실'을 불렀다. 내가 뒤에서 듣고 있다가 '너 헤어졌지?' 물었더니 아니라면서 '남자들은 이런 데 오면 발라드 불러요'라고 하더라. 그 얘기가 내가 봤을 땐 헤어졌다"라고 강조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송지효는 자신의 연애 상황에 대해 "남자친구를 구하고 있다"며 "저는 사랑에 빠지면 남자친구에게 올인하는 스타일이라 티가 많이 날 거다. 그 사람이랑만 보내고 싶은 마음이 커서 잠수타는 스타일"이라고 사랑꾼 면모를 보였다.

그러면서 "결혼하고 싶은 생각보다 불같은 사랑을 하고 싶다. 내가 그 사람 없으면 죽을 것 같고 한시라도 연락 안 되면 불안하고 이런 거. 드라마 같은 사랑을 해보고 싶다"라고 말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