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수입 1억↑' 김구라 "내 출연료? 공개하면 파장…악용될 수도"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4.07.11 05:00  |  조회 1405
방송인 김구라가 방송 3사 출연료를 언급했다. /사진=유튜브 영상 갈무리
방송인 김구라가 방송 3사 출연료를 언급했다. /사진=유튜브 영상 갈무리
MC 김구라가 방송 3사 출연료를 언급했다.

지난 10일 유튜브 채널 '그리구라'에는 웹 콘텐츠 '김구라 쇼' 3회 영상이 업로드됐다.

이날 김구라는 "방송계 관련해서 많이들 궁금해하시지 않냐. 제가 그래도 나름 이 바닥 핵심에 있고"라며 자신의 출연료를 언급했다.

김구라는 "제작진이나 다른 연예인들한테 제가 제 출연료를 까발리면 그게 파장이 있다. '김구라 저렇게 받아?' 혹은 '김구라 저렇게밖에 못 받아?' 이런 식으로"라며 "다른 누군가를 캐스팅할 때 악용될 수 있다"며 구체적인 방송 출연료 액수는 밝히지 않았다.

제작진이 "방송사마다 출연료가 조금씩 다르긴 하지 않냐"라고 묻자 김구라는 "공중파 3사는 소위 말해 묶음으로 본다. 3사 본부장들이 자주 만나서 소통한다. 그래서 방송사마다 크게 차이는 나지 않는다"라고 답했다.

김구라는 "다만 예전에는 후발 주자인 SBS가 일단 지르고 나가는 형국이었다. KBS는 아무래도 공영방송이다 보니까 조금은 떨어지는 게 있었다"라며 출연료에 근소한 차이가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예전에 KBS 피디가 '출연자가 돈을 너무 많이 받으면 공영방송의 재정 상태에도 안 맞고, 너무 많이 받으면 국정감사에 이름이 나올 수도 있으니까 참고해 달라'고 한 적이 있었다"며 "요즘은 (KBS도) 다 맞춰준다. SBS도 모기업 상황이 안 좋다 보니까 옛날처럼 인심이 넉넉한 편은 아니다"라고 현재 출연료 상황을 설명했다.

김구라의 회당 출연료는 지난해 1500만원 수준으로 알려진 바 있다. 김구라는 2023년 3월 한 방송에서 매달 의료보험비로 440만원을 낸다고 밝혔다. 이에 월수입이 1억원 이상인 걸로 추정되기도 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