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할배' 최지우, 패션지 표지 장식 "그리스 여신 같네"

머니투데이 스타일M 유연수 기자  |  2015.04.17 21:05  |  조회 4316
/사진=인스타일
/사진=인스타일
배우 최지우가 여신 미모를 뽐냈다.

최근 tvN '꽃보다 할배'에 합류해 소탈한 매력으로 또 한 번 전성기를 누리고 있는 최지우가 스타&패션 매거진 '인스타일' 5월호의 커버를 장식했다.

공개된 사진 속 최지우는 은은한 미소를 지으며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어깨가 드러난 스킨톤 의상을 입어 단아하면서도 섹시한 매력을 자아낸다.

그녀는 이번 화보를 위해 우아한 아홉 벌의 의상을 멋지게 소화해냈다. 촬영 중간 모니터를 꼼꼼히 살펴보며 포즈를 체크하다가도, 촬영 후에는 "배가 고프니 물이라도 많이 마셔야겠다"며 농담을 하는 등 털털한 매력을 보여주었다는 후문이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최지우는 "신비스러운 모습은 지금까지 보여준 것으로 충분한 것 같다.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한 내 모습을 보고 털털하고 싹싹하다는 반응이 많은데, 사실 그게 내 본래 모습"이라며 "이전까지는 까탈스럽고 혼자서는 아무것도 하지 않는 이미지로 비쳐졌구나 싶어 놀란 부분도 있다"고 속내를 밝혔다.

배우 이서진이 여행 동반자로서 어땠는지 묻자 최지우는 "정말 잘해서 깜짝 놀랐다. 방송에는 투털대는 것처럼 보이지만 알아서 척척 준비하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고 덧붙였다.

한편 최지우는 화보와 인터뷰는 '인스타일' 5월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