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 강인, 술 취해 여자친구 폭행? 훈방 조치

머니투데이 한지연 기자  |  2017.11.17 09:13  |  조회 4565
강인
강인
그룹 슈퍼주니어의 강인이 술에 취해 여자친구를 폭행한다는 신고가 17일 새벽 접수됐다.

뉴스1에 따르면 강인은 새벽 4시쯤 서울 강남구 신사동의 한 주점에서 폭행 건으로 경찰에 붙잡혔다.

하지만 피해자가 강인의 처벌을 원하지 않아 경찰은 강인을 훈방 조치했다. 피해자는 경찰에게 자신이 강인의 여자친구라고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강인은 2009년과 지난해 두 번의 음주운전으로 활동을 중단한 상태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