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현이 신은 러닝화"…네파, '알파노 고어텍스' 출시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0.05.13 11:19  |  조회 1851
/사진제공=네파
/사진제공=네파
아웃도어 브랜드 네파가 뛰어난 쿠셔닝이 특징인 가벼운 러닝화 '알파노 고어텍스'를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알파노 고어텍스는 고어텍스 인비지플 핏 기술력을 적용한 편안한 착용감의 슈즈를 선보인다. 기존의 네파가 선보인 등산화나 트레킹화 대비 더욱 날렵하고 트렌디한 디자인이다.

특히 최고의 쿠셔닝을 선사하는 알파 쿠션은 충격 흡수 강화는 물론 발가락 보호와 발 디딤시 마찰력 증대, 추진력 등을 제공한다. 알파노 고어텍스는 네파의 자체 쿠셔닝 레벨 중 최고 수준인 N2 쿠셔닝 시스템을 적용했다.

통기성 좋은 메쉬 소재에 무재봉 공법을 더했다. 방수, 방풍 및 투습 기능도 갖췄다. 보아핏 시스템으로 다이얼을 감으면 쉽고 빠르게 피팅이 가능하다.

/사진제공=네파
/사진제공=네파
소비자들의 라이프 스타일을 배려한 디자인도 돋보인다. 야간 운동을 하는 이들을 위해 뒤꿈치 부분 힐 전반에 3M 재귀반사 포인트를 줘 안정성을 강화했다. 오쏘라이트에 EVA 타공 인솔을 덧대 장시간 착화에도 안정적이다. 향균 향취로 쾌적하게 신을 수 있다.

사과 한 개 정도 무게인 약 308g으로 가벼운 경량성을 자랑하는 알파노 고어텍스는 남성용 블랙과 네이비, 여성용 그레이, 남녀 모두를 위한 화이트 컬러 총 4가지로 출시된다. 가격은 21만9000원.

/사진제공=네파
/사진제공=네파
네파 상품본부 이희주 전무는 "새롭게 출시한 알파노 고어텍스는 네파가 가지고 있는 아웃도어 브랜드로서의 최첨단 기술력과 더불어 최근 글로벌 트렌드인 오버사이즈 아웃솔에 심플한 디자인을 적용해 가볍게 신을 수 있는 세련된 러닝화이다"라며 "심플한 매력을 배가시켜주는 베이직한 컬러들로 출시되어 다양한 연령층에 고루 어필 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라고 전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